충주시, 곳곳에 아름다운 꽃길 조성 '한창'

충주시, 곳곳에 아름다운 꽃길 조성 '한창'

- 금가면직능단체 및 신니면새마을협의회 꽃길 조성 활동 전개 -

  • 승인 2020-06-02 11:00
  • 수정 2020-06-02 11:00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200603 신니면새마을꽃길조성
충주시 신니면새마을협의회 꽃길 조성
충주지역 곳곳에 지역 직능단체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꽃길을 조성, 코로나19로 침체 된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금가면 바르게살기위원회, 자유총연맹금가면분회, 주민자치위원회, 새마을 협의회 등 4개 직능단체는 지난 31일부터 2일까지 마을 곳곳에 릴레이 꽃심기를 진행하며 금가면민들에게 힐링의 공간을 제공했다.

류정수 금가면장은 "코로나로 인해 지나간 봄을 제대로 느끼지 못하고 지쳐 있던 주민들에게 꽃을 볼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신 직능단체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쾌적하고 아름다운 금가면을 만들기 위해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28일 충주시 신니면새마을협의회(회장 김대섭, 최숙자)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용원초등학교 앞 도로변에 꽃길을 조성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른 아침부터 새마을협의회는 회원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동락전승비를 찾는 방문객에게 아름답고 깨끗한 이미지를 심어주기 위한 분꽃과 백일홍 1000본을 식재 했다.

김대섭, 최숙자 회장은 "이날 꽃길 조성이 신니면을 방문하는 사람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해 주고, 코로나19에 따른 생활 속 거리 두기로 지친 마을주민들이 정서적 안정감을 찾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신니면새마을협의회는 지난 4월에도 양심 화분과 쌈지공원에 봄꽃을 심는 등 정기적인 환경개선 활동을 통해 아름답고 깨끗한 신니면 조성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인터뷰] 한화이글스 브랜든 반즈 "팬들에게 좋은 경기력 선보이고 싶다"
  2. 4위로 추락한 대전, 안산 잡고 상위권 재진입 노린다.
  3. [새책] 부재의 공백을 채운 불안의 감각… '실패한 여름휴가'
  4. [새책] 타인의 삶을 이해하며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소년 여정… '내가 말하고 있잖아'
  5.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1. 대전보훈청, 미등록 유공자 발굴 캠페인 벌여
  2.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3. [새책] 마음의 문을 열면, 삶의 빛이 들어올거에요…'잠에서 깨어난 집'
  4. [새책] 미움만 가득한 세상 대신… '아빠, 구름 위에서 만나요'
  5. [영상]풀스윙 절대 공식! 스윙시 하체체중 비율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