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감염병 관리 조직을 신설한다

대전시 감염병 관리 조직을 신설한다

TF·현안업무 등 신속대응 위한'실.국 단위 정원제'도 추진

  • 승인 2020-06-29 16:12
  • 수정 2020-06-29 16:12
  • 신문게재 2020-06-30 3면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대전시청1
대전시가 장기화 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 위기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감염병 관리 전담조직을 신설한다.

대전시는 감염병 총괄관리 상시 대응 및 신속한 진단·검사체계 구축을 위한 소폭의 조직개편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은 신종 감염병 집단위기상황에 체계적,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질병관리본부 및 민간기관과의 네트워크를 강화하기 위해 본청에 '감염병관리과'를 신설해 감염병 총괄·예방·대응기능과 의료 업무를 통합 배치하고 역학조사관 인력을 추가 확충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또한, 시는 신속한 감염병 진단검사를 위해 보건환경연구원 내 감염병 검사·진단 업무를 전담하는 '감염병검사과'를 신설하고 검사 인력도 보강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급격히 변화하는 국가정책 및 지역 현안수요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기존 '과 단위 정원제'를 '실·국 단위 정원제'로 전환, 실·국장 책임 아래 실·국내의 부서별 정원을 조정할 수 있도록 자율권을 부여하기로 했다.

시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대전시 행정기구 및 정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29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입법예고한 뒤 내달 1일 열리는 제251회 시의회 임시회 심의를 거쳐 시행할 계획이다.

김주이 시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조직개편은 현재 재확산 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 위기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감염병 관리 컨트롤타워 기능보강을 위한 긴급한 조직개편"이라고 밝혔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2.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4.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5.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1.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3.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4.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5. [날씨] 오전까지 시간당 20㎜ 이상 폭우… 14일까지 계속 비소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