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추경 재충돌… 민주 "민생인질" vs 통합 "슈퍼갑질"

여야 추경 재충돌… 민주 "민생인질" vs 통합 "슈퍼갑질"

통합, 3차 추경 심사 전면 보이콧
민주. "민생 파괴 정치" 정면 비판

  • 승인 2020-06-30 14:59
  • 수정 2020-06-30 14:59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ㅁ1838>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가 3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국회 원구성 협상에 실패한 여야가 3차 추가경정예산안(추경)을 두고 다시 대치하고 있다.

미래통합당이 더불어민주당의 상임위원장 석권에 반발해 추경 심사 보이콧에 들어가자, 민주당은 "민생을 인질로 삼고 정치를 하고 있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21대 전반기 원구성을 마친 민주당은 30일 본격적인 추경 심사에 들어갔다. 이날 기획재정위원회를 비롯한 16개 상임위원회는 소관 부처별 3차 추경안을 의결해 예산결산특별위원회로 넘겼다.

민주당 단독 원구성에 반발해 미래통합당 의원들이 불참하면서 심사는 비교적 빠른 시간 내 마무리됐다. 민주당은 보이콧에 들어간 통합당을 거세게 압박했다.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아침저녁으로 뒤바뀌는 미래통합당의 변화무쌍한 입장이 합의를 끝내 무산시키고 말았다"며 "민주당은 집권 여당으로서 국정 운영에 두 배, 세 배 더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일하는 국회의 문은 활짝 열려있다"며 "미래통합당에 말씀드리겠다. 하루 빨리 국회에 복귀하길 바란다"고 했다. 조정식 정책위의장은 "어떤 핑계도 통합당의 '민생 파괴 정치'를 정당화하지 못한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조 의장은 "통합당이 당분간 국회 일정에 참여하지 않겠다는 어깃장을 놓고 있다"며 "코로나19 국난 위기에 처한 국민의 삶과 나라 경제가 어찌 되든 상관없고, 오로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를 볼모로 국정 발목잡기에 매달리겠다는 심보"라고 비판했다.

발언하는 주호영<YONHAP NO-1978>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가 3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통합당은 민주당 단독 원구성을 재차 비판하는 한편 추경안에 대한 지적 수위도 높였다.

주호영 통합당 원내대표는 이날 의원총회에서 "민주당은 슈퍼 갑질로 국회를 전부 독식하고 희희낙락하면서도 제 발이 저린지 개원협상의 책임을 우리당에 돌리고 있다"고 비판했다.

주 원내대표는 "우리나라가 (국민이) 모르는 사이에 마침내 일당 독재 국가가 됐다"며 "대통령 권력, 언론 권력, 검찰 권력, 사법부 권력, 지방 권력, 드디어 국회 권력까지 몽땅 독차지했다"고 지적했다.

이종배 정책위의장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추경은 현재 경제 상황에 대한 잘못된 진단을 근거로 처방을 내린 현실인식이 결여된 추경"이라며 "냉혹, 무대책, 몰염치 추경"이라고 주장했다.
서울=송익준 기자 igjunbab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줄서가] 생명의 그물 속 자본주의, 나무는 나무를, 콩가루 수사단 등
  2. [청소년.어린이 새책] 야구소녀, 코끼리새는 밤에 난다, 두 도시 아이 이야기
  3. 대전보훈청·대덕대 호우회, '함께 전하는 유공자 명패'
  4. 대전보훈청, 미등록 유공자 발굴 캠페인 벌여
  5. [인터뷰] 한화이글스 브랜든 반즈 "팬들에게 좋은 경기력 선보이고 싶다"
  1. 4위로 추락한 대전, 안산 잡고 상위권 재진입 노린다.
  2. [새책] 마음의 문을 열면, 삶의 빛이 들어올거에요…'잠에서 깨어난 집'
  3. [새책] 미움만 가득한 세상 대신… '아빠, 구름 위에서 만나요'
  4. 매년 늘어나는 몰카 범죄… 여름철엔 특히 주의해야 한다
  5. [영상]풀스윙 절대 공식! 스윙시 하체체중 비율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