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사건사고] 대전 선화동 주택화재로 900만원 재산피해

[주말 사건사고] 대전 선화동 주택화재로 900만원 재산피해

  • 승인 2020-07-05 10:39
  • 수정 2020-07-05 10:39
  • 이현제 기자이현제 기자
1111
5일 대전 중구 선화동의 한 주택에서 난 화재 피해 상황(사진=대전동부소방서 제공).
7월 첫째 주말 대전에선 주택과 피시방, 차량 등에서 3건의 화재가 잇따라 발생했다.

5일 새벽 3시 33분께 대전 중구 선화동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났다.

주택 입구부터 시작된 불은 집 안으로 이어 붙어 900만 원가량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주택 거주자는 다행히 화재를 빨리 인지하고 대피해 부상은 입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대전 동부소방서 관계자는 "발화 위치나 화재 원인에 대해 현재 재조사 중"이라고 했다.

전날인 4일 저녁 10시 13분께 중구 유천동의 한 피시방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내부 쓰레기를 모아두는 실내 공간에서 몰래 피던 담뱃불로 인해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외에도 주말 동안 교통사고, 승강기 사고, 산악사고 등 구조사건으로 61건에서 10명이 구조를 받았다. 질병이나 사고부상으로 인한 구급 신고는 231건이 접수됐고, 231명이 출동 소방인력에 도움을 받았다.
이현제 기자 guswp3@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