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코로나19' 어린이 물놀이장 미운영

진천군, '코로나19' 어린이 물놀이장 미운영

  • 승인 2020-07-06 09:57
  • 수정 2020-07-06 09:57
  • 정태희 기자정태희 기자
진천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올 여름 어린이 물놀이장을 열지 않기로 했다.

6일 군에 따르면 미운영 시설은 진천대교 아래 둔치에 조성된 백사천 물놀이장과 백곡저수지 인근 옛 예비군 훈련장에 조성된 백곡천 물놀이장이다.

군은 물놀이장 특성상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이 잘 지켜지지 않고 불특정 다수가 이용함에 따라 무증상 확진자 발생 시 집단감염 가능성이 높아 미운영을 결정하게 됐다.

군 관계자는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소규모 집단 감염이 발생하는 등 진천군 지역 감염 방지를 위해 아쉽지만 물놀이장 미운영을 결정했다"며 "군민 안전을 위해 어렵게 내린 결정인 만큼 주민 여러분들의 넓은 이해와 양해를 부탁드린다" 고 말했다.
진천=정태희 기자 chance091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2.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3. 대전경찰청장에 이규문 본청 수사국장 충남경찰청엔 이철구 본청 경비국장
  4.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5.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1. 황선홍 "관중 앞 홈경기 기다려온 순간…승격은 확실한 목표"
  2. [한줄서가] 나는 당신이 오래 기억했으면 좋겠습니다, 남편이 육아휴직을 했어요 등
  3. 최해영 대전경찰청장 경기남부청장에 승진 내정
  4.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5. 충남 태안 보트밀입국 21명 검거완료…추가 밀입국 차단 '안간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