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노코리나 전시회 대전공동관 운영 성과

  • 정치/행정
  • 대전

나노코리나 전시회 대전공동관 운영 성과

지역 10개사 참가...상담 150건, 21억 계약상담 맺어

  • 승인 2020-07-06 15:04
  • 수정 2021-05-10 14:26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111

'2020 나노코리아' 전시회에서 대전시 공동관이 운영 성과를 기록했다.  

 

대전테크노파크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킨텍스(경기 고양시)에서 열린 '나노코리아 2020'전시회에 대전공동관을 운영해 방문객 400여명, 상담 150건, 21억여 원 규모의 계약 상담과 기술거래 등의 성과를 거뒀다.

대전시가 주관하고 대전테크노파크에서 운영한 나노코리아 2020 전시회 대전공동관은 대전시의 나노산업 정책 홍보와 함께 지역 나노융합 중소기업 10개사가 참가해 다양한 제품과 기술을 홍보했다.

전시회 기간 동안 삼성, 엘지 등 국내 대기업, 각 대학과 국가 연구기관 등이 대전 나노기업의 나노융합제품과 핵심보유기술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특히 ㈜네오나노텍이 보유한 마이크로플루이딕 칩에 기반한 리포좀 합성장치 및 체외진단용 소자키트가 국내 대기업 및 연구기관 으로부터 큰 관심을 보이며 활발한 비즈니스 상담을 통해 추후 납품 등을 추진 예정이며 , ㈜지엘테크에서 출품한 3차원 나노형상 측정기 또한 관련 기업 및 연구기관으로부터 많은 관심을 얻으며 활발한 상담을 진행했다.

또한 ㈜디엔에프에서 출품한 구리 나노 입자 코팅액 및 잉크와 ㈜래트론에서 출품한 필름히터와 온도센서가 국내 관련기업과 연구기관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으며 샘플 제공, 견적 요청을 받는 등 지역기업 제품에 대해 다양한 바이어와의 비즈니스 상담이 활발히 이뤄졌다.

최수만 대전테크노파크원장은 "대전 나노기업의 전시회 참가지원을 통해 기술 및 제품의 우수성과 국내·외시장에 대전의 나노융합 기술력을 알리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우수 기술을 보유한 지역 나노기업의 성장을 위해 국내 및 해외 전시회 참가 등 마케팅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전시회에는 ㈜디엔에프, ㈜네오나노텍, ㈜지엘테크, ㈜래트론 등 우수한 기술과 제품을 보유한 지역 나노관련 10개 기업이 참여했다.

 

대전시는 2019년 열린 나노코리아 행사에서도 성과를 보였다. 

 

대전공동관을 운영해 상담 175건, 87억 여 원 규모의 계약 상담과 기술거래 등의 성과를 거뒀다.

 

대전공동관은 대전시의 나노산업 정책 홍보와 함께 지역 나노융합 중소기업 11개사가 참가해 다양한 제품과 기술을 홍보했다.

전시회 기간 동안 독일, 미국, 인도 등 해외바이어를 비롯해 삼성, 엘지, 롯데 등 국내 대기업, 각 대학과 국가 연구기관 등이 대전 나노기업의 나노융합제품과 핵심보유기술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순항 중인 축제 준비… 보완할점도 속속
  2. 맥키스컴퍼니, 대전 동구에 장학기금 기탁
  3. 세종공연예술센터, 제15회 제주 해비치 아트페스티벌서 문화예술 단체상 수상
  4. 2위 탈환 노리는 대전, 경남 제물로 승점 사냥 나선다
  5. ‘이륜차 자전거도로 주행 안됩니다’
  1. 국가유공자 통합돌봄 '원스톱 서비스' 제공
  2. 김태흠 지사 "10월 중순 대통령 만나 충남 현안 요청할 것"
  3. 대전 유성구 중고차매장서 화재… 인근 주민 고립돼 구조
  4. 대전시 지역문화재 활용 공모사업 8개 2억1000만원 국비 확보
  5. 대청호 추동수역 조류 경보 발령… 대전시 상수도사업본부 정수처리 총력

헤드라인 뉴스


환율 1400원 넘었다...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첫

환율 1400원 넘었다...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첫

원·달러 환율이 2009년 글로벌금융위기 이후 처음으로 1400원을 넘어섰다. 22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3.8원 오른 1398.0원에 출발한 후 곧바로 1400원을 돌파했다. 원·달러 환율이 장중 1400원대를 기록한 것은 글로벌 금융위기인 2009년 3월 31일(고가 기준 1422.0원) 이후 13년 6개월 만에 처음이다. 원·달러 환율이 1400원을 돌파한 것은 1997년 '자율변동 환율제' 도입 이후 외환위기(1997~1998년)와 글로벌 금융위기(2008~2009년), 단 두 차례뿐이다. 원·달..

전국동시조합장선거 대전 14곳 중 12곳 `장기집권 가능`... 지역 비상임조합장 체제 80% 이상
전국동시조합장선거 대전 14곳 중 12곳 '장기집권 가능'... 지역 비상임조합장 체제 80% 이상

대전 14개 농·축협 중 12곳에서 조합장 무제한 연임이 가능한 것으로 확인돼 장기집권을 막기 위한 제도적 정비 작업이 시급하다. 재선까지 가능한 3선 연임 제한 규정에 비상임조합장은 예외 규정을 두고 있어 사실상 한 번 당선되면 두 자릿수 연임이 가능한 구조로 이어진다는 게 골자다. 21일 농협중앙회에 따르면 내년 3월 8일 치러지는 전국동시조합장선거에서 3선 연임 제한 규정을 받지 않는 비상임조합장 체제 조합은 대전 14개 농·축협 중 12곳이다. 2009년 개정된 농협법에 따라 현행 조합장의 장기 집권을 막기 위해 연임을 2회..

[동행취재] 尹 대통령 영국·미국·캐나다 순방 4일차
[동행취재] 尹 대통령 영국·미국·캐나다 순방 4일차

윤석열 대통령은 21일(현지 시간) 미국 뉴욕에서 미국 일본 독일 등 3개국 정상들을 잇따라 만나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이날 오후 뉴욕 시내에서 열린 '글로벌 펀드 제7차 재정공약 회의'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만나 짧은 환담을 가졌다. 바이든 대통령이 주최한 행사로 애초 예정에 없던 참석이었다. 여기에 참석한 각 정상들은 연설을 마친 뒤 무대 위에서 단체 사진 촬영했는 데 이 과정에서 윤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 주변에 서 있다가 손을 맞잡고 48초가량 대화를 나눴다. 대화 도중 바이든 대통령 어깨를 잡으면서..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이륜차 자전거도로 주행 안됩니다’ ‘이륜차 자전거도로 주행 안됩니다’

  • 시민들과 같이 횡단보도 건너는 공사장비 ‘위험천만’ 시민들과 같이 횡단보도 건너는 공사장비 ‘위험천만’

  • 범죄 피해자 보호 현황 점검 및 간담회에 참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범죄 피해자 보호 현황 점검 및 간담회에 참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 오늘부터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시작 오늘부터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