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ITX세종역·추진 경제성 충분?…국토부 "추진 곤란" 제동

KTX·ITX세종역·추진 경제성 충분?…국토부 "추진 곤란" 제동

세종시 9일 경제성 용역결과 발표
2017년 B/C 0.59→0.86 경제성 향상
ITX신설 8500억원 B/C 0.83 전망

  • 승인 2020-07-09 14:18
  • 수정 2020-07-09 16:44
  • 신문게재 2020-07-10 1면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2018121301001268400055211
세종시가 KTX세종역 예정지역으로 선정한 금남면 발산리 관통 교량모습. (사진=중도DB)
세종시가 금남면 발산리 일원에 KTX 세종역 신설에 경제성 있다는 판단을 내리고 연내 예산확보를 위해 정부에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하기로 했다.

그러나 정책을 추진할 국토교통부는 "현재 여건에서 세종역 신설은 추진 불가하다"라는 입장을 밝혀 사업전망을 어둡게 하고 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9일 'KTX 세종역 사전타당성 조사용역' 결과를 발표하고 금남면 발산리 KTX 세종역에 경제성(B/C) 분석결과 0.86으로 기존 연구용역의 경제성(B/C) 조사결과 0.59보다 상향됐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5월 아주대학교 산학협력단에 의뢰해 KTX 세종역 신설을 예상한 경제성 조사용역을 의뢰했고, 역사 신설에 가장 적합한 위치를 제시하고 필요한 예산규모를 추정하는 기술용역까지 동시에 실시했다.

그 결과 KTX 세종역은 금남면 발산리 기존 KTX 교량을 활용해 본선에 정차하는 방식으로 설치하는 게 적절하다는 결과가 제시됐다.

이는 2017년 5월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세종역 타당성 조사를 위해 설정했던 위치와 동일하며, 소요예산은 당시 1321억 원에서 이번 아주대의 연구에서는 1425억 원이 소요될 것으로 새롭게 추산됐다.

특히, 늘어난 세종시 인구와 KTX 세종역 신설 시 이용할 것으로 예상되는 대전시 북부권 인구를 반영한 결과 경제적타당성이 향상될 수 있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그동안 세종시 인구가 늘어나고, 행정수도로 발전함에 따라 미래통행량이 증가했으며, 대전 서북부권 인구를 반영해 경제성이 향상됐다"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어진동 정부세종청사 인근에 검토 중인 ITX 세종역 신설에 대한 연구용역도 함께 진행돼 경제적타당성 분석결과(B/C) 0.83으로 조사됐다.

KTX세종역
KTX세종역과 ITX세종역 위치도.
ITX 세종역은 경부선에 지선을 대전~세종 광역철도의 종점인 정부세종청사까지 연결해 서울까지 접근성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추진 시 8500억 원이 소요될 것으로 전망됐다.

조치원에서 충북선에 연결하면 청주공항까지 25분이면 도착할 수 있고, 보령선과 연계하면 공주·부여·청양·보령 등 충남권 전역에 접근성을 높일 것으로 전망됐다.

이같은 발표가 있은 직후 국토교통부는 입장자료를 통해 "본선에 고속열차가 정차하는 세종역 신설 계획은 안전에 취약하고 2017년 경제성 0.59의 현 여건에서는 역신설 추진이 불가하다"라고 밝혔다.

이춘희 시장은 "KTX세종역과 ITX는 세종시 미래를 좌우하는 필수 기반시설로 국회 세종의사당과 함께 행정수도 완성에 반드시 필요하다"라며 "필요 예산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정부에 예비타당성조사를 의뢰하는 등 후속 절차를 빠르게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2.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3.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4. [날씨] 30도 넘는 무더위에… 100㎜ 이상 비 소식도
  5.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1. 최해영 대전경찰청장 경기남부청장에 승진 내정
  2.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3. 투기과열지구 지정, 임대차 3법 시행… 대전지역 부동산 시장 '혼란'
  4. 당진시, 집중호우 피해 현장점검
  5.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