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역 예술인 권익보호 법률 자문·상담 서비스 지원

대전지역 예술인 권익보호 법률 자문·상담 서비스 지원

대전문화재단, 중대 사안 소송 비용 등 추가 지원도

  • 승인 2020-07-09 14:00
  • 수정 2020-07-09 14:00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대전문화재단
대전지역 예술인들의 권익 보호를 위한 전문 법률 서비스가 제공된다.

대전문화재단은 법률상담센터를 운영해, 저작권, 계약, 성폭력 등 전문 지식을 필요로 하는 법률적 문제에 대해 변호사를 선임해 정기·수시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자문·상담 지원 이외에도 중대 사안에 대해 필요한 경우 소송 비용 지원 및 심리상담 등 추가 지원도 있을 예정이다.

신청은 11월 30일까지 수시로 가능하고, 신청서를 제출하면 전문가를 매칭해 진행된다.

법률 서비스 대상은 지역에서 활동하는 예술인이면 누구나 가능하고, 추가적인 지원이 필요한 경우 '예술인 복지법'에 따른 예술활동증명을 완료한 예술인이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불면의 하룻밤이 오랜 여행보다 훨씬 더 많은 생각을 낳는다"
  2.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3. 이규문 대전경찰청장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
  4. 경찰청 경무관급 전보 인사 발표… 충청권은
  5.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1. [날씨] 충남 남부 중심으로 내일까지 50~100㎜ 호우주의보
  2. 목포 A아파트서 건축폐기물 무더기 발견
  3. ‘중국 들어갔다 와야 하는데..."
  4. 폐가전제품 무상방문수거 활용하세요!
  5. 대전시, 코로나19 자가격리자 관리 '철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