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훈련소, 병영식당 식중독 예방 컨설팅 실시

육군훈련소, 병영식당 식중독 예방 컨설팅 실시

대전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과 협업, 식중독 예방 위해 9개소 시행
급식시설 위생상태, 식중독균 검사, 식중독 예방법 교육

  • 승인 2020-07-11 17:11
  • 수정 2020-07-11 17:11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육군훈련소
육군훈련소는 지난 8일과 9일 대전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과 협업해 영내 병영식당 9개소를 대상으로 식중독 예방 컨설팅을 실시했다.

육군훈련소는 연간 약 12만 명의 청년들이 국방의 의무를 위해 입영하는 대한민국 최대 규모의 신병교육훈련기관이다.

이번 컨설팅은 육군훈련소의 요청에 의거 대전지방식약청 소속 식품 안전관리 전문가들에 의해 시행됐으며 급식시설과 식자재 창고 위생상태 점검, 취사도구 식중독균 검사, 맞춤형 식중독 예방법 교육 등으로 구성됐다.

대전지방식약청 전문가들은 병영식당과 식자재 창고를 직접 방문해 조리자 개인위생, 식자재 검수, 전처리, 저장, 조리, 배식 등 급식 전(全) 단계의 위생 상태를 점검했으며, 이 과정에서 조리기구의 오염도 측정 및 식중독균 검사, 배수구 및 잔반처리장과 같은 장소까지 하나하나 짚어가며 위생관리 실태를 진단했다.

육군훈련소
또 실제 식당에서 근무하는 급식담당자들을 대상으로 맞춤형 식중독 예방법 현장교육을 실시하는 등 식중독 사고 예방을 위한 전문적인 컨설팅을 진행했다.

이번 컨설팅을 기획한 보급근무대장 현성민 소령은 “약 1만 5천 명이 넘는 훈련병들이 영내에서 훈련을 받으며 숙식하는 육군훈련소에서 영내 병영식당의 위생관리는 매우 중요하며 식중독 등의 위험성에 항상 유의하여야 한다” 며 “컨설팅 성과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안전하고 건강한 장병 병영생활을 위해 병영식당 위생관리에 지속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육군훈련소는 코로나 19 상황에서 훈련병을 포함한 장병들에게 병영식당 이용 시 식사 전까지 마스크 착용, 손 씻기, 자리 띄어 앉기 등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을 통해 감염증 예방은 물론 안전하고 건강한 병영환경 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17일 이랜드전 경기 티켓 예매 시작
  2. 사전박사 채홍정 시인 네번째 시집 '사랑하며 섬기며' 펴내
  3. "14일 택배 쉽니다"… 임시공휴일 '택배 없는 날' 이용 주의
  4. [날씨] 충청권 한 밤에도 25도… 낮기온 33도까지 오른다
  5. [75주년 광복절] 호중동학군 활약했던 대청호에 경부선 놓였다면?
  1. [새책] 온전히 감동하고 희열을 느끼는 삶을 위해… '남자의 클래식'
  2. 해병대 군인.시민덕에 의식잃은 시민 살렸다
  3. [75주년 광복절] 불매운동 1년부터 애국지사 기억까지… 지역민의 열망 모였다
  4. 태안군,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
  5. 대전 중구 대흥동 노래연습장에서 불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