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위기를 기회로!' 포스트 코로나 대응에 나선다!

태안군, '위기를 기회로!' 포스트 코로나 대응에 나선다!

9일 '포스트 코로나 대응 추진상황 보고회' 가져
코로나19 사태에 선제·능동적으로 대처

  • 승인 2020-07-12 00:17
  • 수정 2020-07-12 00:17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포스트 코로나19 대응 추진상황 보고 (2)
태안군이 지난 9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를 비롯한 각 실·과장 등이 모인 가운데 '포스트 코로나 대응 추진상황 보고회'를 가졌다. 사진은 추진상황 보고회 모습.


태안군이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경기침체가 확대되고 즉각적인 현장 대응을 위한 포스트 코로나 대책 마련에 나섰다.

특히, 군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언택트(Untact)' 시대가 본격화되고 4차 산업혁명이 가속화되면서 인공지능과 가상현실, 빅데이터, 원격의료 등 디지털 대전환이 가속화되고 '친환경시대'가 도래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기존의 사회질서가 변하고 대·내외적인 상황이 급격한 변화가 예상되는 상황 속에서 지난 9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를 비롯한 각 실·과장 등이 모인 가운데 '포스트 코로나 대응 추진상황 보고회'를 가졌다.

군은 그동안 4개 지원반 35명으로 구성된 '포스트 코로나19 대응 추진단'을 운영해 방역, 단계적 군정업무 추진, 지역경제살리기, 사업발굴 등을 수행하고 있다.

군민의 안전을 위한 철저한 방역에 집중한 가운데 소상공인 긴급 생활안정자금, 실직자 등 긴급 생활안정자금, 지역고용대응 등 특별지원, 긴급재난지원금 등 다양한 직접 지원을 실시했다.

또 지역 경제 침체 회복 및 군민의 경제적 부담 해소를 위해 태안사랑상품권 확대 발행, 농기계 임대료 및 농작업료 감면, 상하수도요금 감면 등의 사업도 펼쳤다.

군은 4차 산업의 핵심인 무인기(드론)분야의 선도적 역할을 수행할 태안 UV랜드 조성사업, 해양·항공 레저 클러스터 조성, 인공지능 연구센터 거점 단지 등 첨단 관련 산업을 유치하고, 해양헬스케어 복합단지 조성, 부남호 생태복원 등의 태안 미래 동력 사업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사태 이후 급속히 증가하는 캠핑객들을 태안전통시장 등으로 유입하고 지역 경기 부양을 위해 '태안사랑상품권 할인판매(10%할인)'와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사업에 30억원을 투입할 방침이다.

가세로 군수는 "군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면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제적으로 대비해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며 "앞으로 코로나19 사태 이후의 태안 미래를 준비함과 동시에 실제적으로 군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대응 방안 마련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2. 김승태 대전시립연정국악원장 "대전을 형상화한 랜드마크 공연 선보일 것"
  3. 시티즌 올 시즌 첫 유관중 경기, 리그 최다 관중 기록
  4.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5. 대전하나시티즌 17일 이랜드전 경기 티켓 예매 시작
  1. "14일 택배 쉽니다"… 임시공휴일 '택배 없는 날' 이용 주의
  2. 한화이글스, 16일 올 시즌 첫 '키즈데이' 진행
  3. 사전박사 채홍정 시인 네번째 시집 '사랑하며 섬기며' 펴내
  4. 해병대 군인.시민덕에 의식잃은 시민 살렸다
  5. [날씨] 충청권 일부 지역 여전히 비… 오후에 20~80㎜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