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연안사고 줄이기 T/F’ 가동

태안해경, ‘연안사고 줄이기 T/F’ 가동

해루질, 갯바위 낚시, 물놀이 3대 분야 연안사고 대책 마련

  • 승인 2020-07-12 00:36
  • 수정 2020-07-12 00:36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윤태연)는 하계 휴가철 관광객과 물놀이객 등 바닷가를 찾는 이용자 안전사고에 대비해 '연안사고 줄이기 TF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태안해경에 따르면 연안사고는 주로 연안 갯바위, 해안가 절벽, 갯벌, 방파제 등 항포구 위험장소나 해수욕장에서 고립, 익수, 표류, 추락 등의 형태로 발생한다.

특히, 최근 3년간 연안사고로 인한 사망자 21명은 부주의와 음주, 물때 미확인, 수영미숙 등 대부분 인적 요인에 의해 발생했다.

태안해경 연안사고 줄이기 TF팀은 사고원인과 문제점 분석을 바탕으로 해루질, 갯바위 낚시, 해수욕장 물놀이 등 사고유형별 3대 분과로 나눠 연안사고 감축과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한 다각적인 개선대책들을 마련해 집중적인 연안안전 관리 효율을 높일 방침이다.

이구현 해양안전과장은 "다각적인 연안사고 예방대책 마련과 집중 실시로 한여름 바다를 찾는 국민의 안전 관리에 모든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구명조끼 착용 등 필수적인 개인 안전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2. 김승태 대전시립연정국악원장 "대전을 형상화한 랜드마크 공연 선보일 것"
  3. 시티즌 올 시즌 첫 유관중 경기, 리그 최다 관중 기록
  4.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5. 대전하나시티즌 17일 이랜드전 경기 티켓 예매 시작
  1. "14일 택배 쉽니다"… 임시공휴일 '택배 없는 날' 이용 주의
  2. 한화이글스, 16일 올 시즌 첫 '키즈데이' 진행
  3. 사전박사 채홍정 시인 네번째 시집 '사랑하며 섬기며' 펴내
  4. 해병대 군인.시민덕에 의식잃은 시민 살렸다
  5. [날씨] 충청권 일부 지역 여전히 비… 오후에 20~80㎜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