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배 의원, '성폭력 처벌법' 일부 개정 법률안 발의

이종배 의원, '성폭력 처벌법' 일부 개정 법률안 발의

- 성폭력 피해자에 대한 명예훼손이나 모욕의 경우, 형의 2분의 1까지 가중 처벌
- 이종배 의원, "성폭력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행위에 대해 엄중 처벌함으로써 피해자에 대한 추가 피해 방지"

  • 승인 2020-07-13 17:02
  • 수정 2020-07-13 17:02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이종배
미래통합당 정책위의장 이종배 의원(충북 충주, 사진)은 13일, 성폭력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행위의 처벌을 강화하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별법(약칭 성폭력처벌법)' 일부 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고 밝혔다.

최근 고용이나 업무관계 등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발생하는 권력형 성폭력 사건 등이 연달아 공개되면서 성폭력 범죄에 대한 강력한 처벌방안이 마련되고 있다.

하지만 성폭력 피해자에 대한 명예훼손이나 모욕 등 2차 가해행위가 심각함에도, 처벌 수준이 낮아 가중처벌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꾸준히 제기되어 왔다.

이에 이종배 의원은 성폭력범죄 피해에 관해 '형법'상의 명예훼손죄나 모욕죄 등 2차 가해를 범한 때에는 그 죄에 규정된 형의 2분의 1까지 가중처벌하도록 했다.

이 의원은 "최근 성폭력 피해자들이 용기있는 목소리를 내고 있지만 이들에 대한 명예훼손 등 2차 가해행위가 심각한 수준에 이르고 있다"며, "이에 대한 처벌을 강화함으로써 사회적 경각심을 제고하고 피해자들이 추가 피해를 입는 것을 방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법안발의 취지를 밝혔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2. [한줄서가] 나는 당신이 오래 기억했으면 좋겠습니다, 남편이 육아휴직을 했어요 등
  3. 황선홍 "관중 앞 홈경기 기다려온 순간…승격은 확실한 목표"
  4. 대전경찰청장에 이규문 본청 수사국장 충남경찰청엔 이철구 본청 경비국장
  5.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1. 충남 태안 보트밀입국 21명 검거완료…추가 밀입국 차단 '안간힘'
  2.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3. [날씨] 충청권 강풍 동반한 강한 비… 내일까지 200㎜ 이상
  4. 토론토 류현진, '괴물투' 모습 돌아왔다
  5. 한화이글스, '2020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