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청사 전자출입명부 도입

대전 중구, 청사 전자출입명부 도입

신속하고 정확한 청사 출입자 명단 관리

  • 승인 2020-07-14 16:31
  • 수정 2020-07-14 16:31
  • 김소희 기자김소희 기자
7.14 보도자료사진(중구, 청사 전자출입명부 도입1)
대전 중구가 청사 입구에 QR코드 기반 전자출입명부를 설치해 운영한다.

13일 구에 따르면 코로나19 지역 내 확산을 방지하고자 청사 본관과 1·3 별관 총 3곳에 설치했다.

전자출입명부는 청사 출입 시 방문객이 소지한 스마트폰을 통해 개인별 암호화된 일회용 QR코드를 발급받아 출입구에 설치된 태블릿PC 화면에 스캔해 인증과정을 거친 뒤 출입하는 시스템이다.

인증된 자료는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지원시스템과 직접 연계돼 필요한 경우 즉각적인 접촉자 파악이 가능하다. QR코드 발급에 어려움이 있거나 스마트폰을 미소지한 방문객을 위해 수기 명부 작성도 병행한다.

박용갑 구청장은 "방문객 마스크 착용 여부 확인, 열화상 감지 카메라를 통한 체온 확인과 더불어 전자출입명부를 도입해 민원인의 안전을 강화했다"며 "구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방역에 최선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소희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3.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4.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5.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1.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2. 한국원자료연료 불화우라늄 가스 누출 사고…2명 부상
  3. 미룸갤러리 삼성동 인쇄골목으로 이전… "문화복합공간으로"
  4. [한줄서가] 코의 한의학, 노동자 주주, 하루 10분 그림책 질문의 기적 등
  5.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