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경찰서, 가·피해자를 위한 회복적 경찰활동 강화

서산경찰서, 가·피해자를 위한 회복적 경찰활동 강화

  • 승인 2020-07-15 12:31
  • 수정 2020-07-15 12:31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IMG_1814
서산경찰서 전경


최근 '19년 수도권 지역 14개 경찰서에서 '회복적 경찰활동'을 시범운영 하여 올해 상반기 전국 95개 경찰서 본격적으로 시행하고, 하반기(7월부터) 전국 142개 경찰서에서 확대하여 시행하고 있으며 충남청의 경우 상반기 2개 경찰서, 하반기 7개 경찰서에서 시행하고 있다.

서산경찰서의 한 관계자는 "이번에 추진중인 회복적 경찰활동은 "회복적 정의의 이념과 실천방식에 입각한 경찰활동"으로 "지역사회에서 발생하는 갈등·분쟁 및 범죄 해결에 있어 가·피해자 및 공동체 구성원의 적극적이고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피해회복 및 관계회복, 그리고 궁극적으로 공동체의 평온을 유지하고자 하는 경찰활동의 새로운 패러다임"이라고 밝혔다.

또한 "회복적 경찰활동 진행 후 가해자 95%, 피해자 85% 결과에 만족하고 있으며 사건발생 초기 당사자간 갈등이 심화 되기 전에 문제를 해결함으로 피해자의 피해회복 및 2차 피해 최소화되고 가해자의 재사회화에 효과적이며 검찰·법원 단계까지 형사절차가 장기화 되면서 발생하는 사건지연, 사법비용 절감에 긍정적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아울러 " 자기의 입장에서만 생각하면 절대 알 수 없는 일들이 있고 서로 대화를 통해서만 풀리는 문제들이 있다 경찰과 민간 대화 전문가가 피해자와 가해자 간의 대화를 이끌어내 갈등을 해결하는 회복적 경찰활동에 많은 관심이 필요하며 가해자 처벌만으로는 피해자의 피해회복, 가해자의 반성, 재발 방지 등 측면에서 아무것도 해결되지 않는다고 생각 될 때 회복적 경찰활동을 떠올리기 바란다"고 말했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