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행정수도 이전방법 연말까지 결정" 여론전도 본격화

與 "행정수도 이전방법 연말까지 결정" 여론전도 본격화

당 추진단, 국정과제협의회와 간담회
우원식 "대한민국 백년지대계" 강조
세종시 방문, 전국순회 토론회 등 준비

  • 승인 2020-07-29 15:22
  • 수정 2020-07-29 16:13
  • 신문게재 2020-07-30 3면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발언하는 우원식 행정수도완성추진단장<YONHAP NO-2630>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행정수도완성추진단장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행정수도완성추진단-국정과제협의회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더불어민주당이 올해 말까지 이전방법을 확정키로 하는 등 '행정수도 완성'을 위한 본격적인 여론전에 나섰다.

또 관련 부처 업무보고를 통해 구체적인 계획을 마련하고 전국 순회 토론회에 나서 전국민적 공감대를 확산하는 등 실무적 움직임에 속도를 내는 모습이다.

민주당 행정수도 완성 추진단은 29일 국회에서 국정과제협의회와 간담회를 가졌다. 국정과제협의회는 정책기획위원회를 비롯한 9개 대통령 직속 자문위원회로 구성된 기구로, 국정과제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한 위원회 간 협의·조정을 담당한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이날 간담회에서 행정수도 완성의 대명분과 필요성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그는 "국정과제인 '고르게 잘 사는 나라'의 가치를 실질적으로 실현할 때가 왔다고 생각한다"며 "행정수도를 중심으로 전국 거점 지역이 조화롭게 발전할 수 있는 실질적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균형발전은 단순한 인구 분산 정책이 아닌 대한민국의 미래를 새롭계 디자인하는 방대한 계획이 돼야 한다"며 "행정수도 완성 논의를 계기로 서울 글로벌경제도시, 경남권 메가시티, 대구·경북 행정통합 등 지역다극체제 발전 전략을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행정수도 완성이 부동산 이슈를 덮기 위한 정략적 접근이란 비판도 재차 반박했다.

우원식 추진단장은 "행정수도 완성은 부동산 문제를 회피하고자 하는 얄팍한 꼼수가 아니다. 수도권 초집중으로 야기된 국가 질병을 치유하고 살기 좋은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백년지대계"라고 주장했다.

조대엽 정책기획위원장은 긍정적 반응을 보였다.

조 위원장은 "행정수도 이전을 제안한 지 불과 9일 만에 이 문제가 전국을 흔드는 큰 이슈로 부상했다"며 "국정과제를 관리하고 발굴·점검하는 대통령위원회 입장에서 관심을 가지지 않을 수 없는 이슈다. 국가의 미래를 위해 함께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당내는 물론 야당에서도 백가쟁명식으로 의견이 분출하고 있는 이전방법 결정 시기도 처음으로 언급했다.

추진단 간사인 이해식 의원은 비공개 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행정수도 이전 방식에 대해 "개헌, 국민투표, 특별법 등 방안을 같이 논의해 최소한 연말까지는 확정지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추진단은 이날 간담회에 이어 오는 31일 행정안전부와 국토교통부 등 관련 부처로부터 업무보고를 받는다. 다음달엔 세종시를 직접 방문해 현장을 둘러볼 계획이다. 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위한 전국 순회 토론회도 계획돼 있다.
서울=송익준 기자 igjunbabo@

발언하는 우원식 행정수도완성추진단장<YONHAP NO-2645>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행정수도완성추진단장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행정수도완성추진단-국정과제협의회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2.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3.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4.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2. [날씨] 30도 넘는 무더위에… 100㎜ 이상 비 소식도
  3.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4.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5.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