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다문화〕무지개합창단 자조모임으로 하나돼

〔당진 다문화〕무지개합창단 자조모임으로 하나돼

다문화자녀들이 하나가 돼가는 좋은 기회

  • 승인 2020-08-01 10:18
  • 수정 2020-08-01 10:18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합창단자조모임


당진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박선영)는 다문화자녀 및 외국인자녀들을 대상으로 음악활동을 통해 자아존중감 향상을 위한 '무지개합창단 자조모임'을 운영하고 있다.

매주 토요일 10시부터 12시까지 10명의 아이들이 복식호흡의 기초부터 시작해 간단한 노래 테스트를 거쳐 소프라노, 알토 파트로 나눠 각각 연습을 하고 실력을 쌓아간 다음 모두 합쳐서 합창하모니를 만들어가고 안무율동을 통한 보는 재미도 느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합창으로 부를 노래는 "달팽이의 하루, 혼자가 아니야, 어른이 되는 시험, 함께라서 행복해"등 다수의 합창곡으로 다문화자녀들이 하나가 돼가는 좋은 기회가 되고 있다.

또한 무지개합창단원들은 합창을 통해 지역사회와 연계로 공연 및 대회에 출전 할 계획이며 센터에서 운영하고 있는 일곱빛깔 퓨전악단과 통키타 자조모임이 함께 앙상블을 이뤄 재능기부를 함으로써 지역사회 내 다문화가족에 대한 인식을 개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한편, 이반 프로그램 담당자 장가경 씨는 "합창을 통해 서로를 배려하고 사랑하는 법을 배우며 아픔을 다독이는 용기와 자신감을 얻게 될 무지개 합창단이 사람들에게 열정, 용기, 희망, 그리고 힘이란 선물을 전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당진 = 다나카치애(일본) 명예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토론토 류현진, '괴물투' 모습 돌아왔다
  2. 시티즌 첫 유관중 홈경기! 팬들 위해 선물 보따리 푼다
  3. [새책] "불면의 하룻밤이 오랜 여행보다 훨씬 더 많은 생각을 낳는다"
  4. 제32회 대전미술대전 김영창씨 '먹감나무 3층장' 전체 대상 수상
  5. [날씨] 충청권 강풍 동반한 강한 비… 내일까지 200㎜ 이상
  1. [대전기록프로젝트] 당신의 담
  2. 이규문 대전경찰청장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
  3.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4. 제보자가 낸 고소장이 피고소인에게 전달?… "제보자 불이익 받았다" 주장
  5. 규제에도 더 오르는 대전 아파트 값, 세종은 '활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