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신규확진자 30명대 지속… 충북서 외국인 3명 확진

[코로나19]신규확진자 30명대 지속… 충북서 외국인 3명 확진

지역감염 및 해외유입 확진자 소규모 발생 지속

  • 승인 2020-08-04 17:32
  • 신문게재 2020-08-05 2면
  • 김소희 기자김소희 기자
PYH2020080314430001300_P4


전국적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0여 명대를 보인 가운데, 충청권에서는 충북에서 8일 만에 지역감염과 해외유입 등 3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4일 청주시 등에 따르면 청주에선 외국인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충북도 내 확진자는 모두 76명이며, 청주 확진자는 28명으로 늘었다.

충북 74번(청주 26번) 확진자는 지난 3일 인천공항을 통해 세네갈에서 입국한 40대 외국인이다. 입국 후 받은 검사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청주의료원에 입원해 치료 중이다.

충북 75·76번(청주 27·28번) 확진자는 함께 거주하고 있으며, 2~3년 전에 한국에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75번 확진자는 지난달 30일, 76번 확진자는 지난 1일에 코로나19 증상을 보여 앞서 3일 서원보건소를 방문해 검체 채취 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두 확진자에 대한 동선과 접촉자를 조사 중으로, 현재까지는 동선 12곳과 접촉자 4명을 파악한 것으로 전해진다.

반면 충북을 제외한 대전, 세종, 충남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따라서 4일 오후 6시 기준 확진자는 대전 166명, 세종 50명, 충남 190명, 충북 76명 등 총 482명이다.

현재 대전에서는 확진자 166명 중 160명이 격리해제 됐으며, 4명이 치료 중이다.

세종은 확진자 50명 모두 완치 판정을 받았으며, 충남은 확진자 190명 중 185명이 격리해제 됐으며, 3명이 치료 중이다.

충북에서는 76명의 코로나19 확진자(괴산 육군학생군사학교 군인 8명 포함)가 발생했고 이 중 70명이 퇴원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4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4명 늘어 누적 1만 4423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 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13명, 해외유입이 21명이다. 이달 들어 지역발생 신규 확진자는 사흘 연속 한 자릿수를 기록했으나,지역발생이 두 자릿수를 지록한 것은 지난달 31일(14명) 이후 나흘만이다. 사망자는 늘지 않아 누적 301명을 유지했다.
김소희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5.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1.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2. [날씨] 주말 구름많고 비오는 곳도
  3. [날씨] 대체로 맑고 낮 최고기온 26도까지 올라
  4.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5. [새책] 오늘의 전태일 어디서 불타고 있는가 '전태일평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