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우체국,'대술면 수해민에 긴급 구호물품

예산우체국,'대술면 수해민에 긴급 구호물품

  • 승인 2020-08-08 17:40
  • 수정 2020-08-10 09:36
  • 신문게재 2020-08-10 14면
  • 신언기 기자신언기 기자
0
예산우체국에서 대술면에 컵라면 20박스를 기탁했다.


예산우체국(국장 곽호덕)은 지난 6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예산군 대술면의 수해민을 지원하기 위한 긴급구호물품을 전달했다.

특히 주거환경개선이 필요한 가구에지난 6월과 7월 도배와 장판공사를 지원하고 독거가정과 장애인 가구를 대상으로 쌀과 즉석식품을 제공하는 등 매월 생활보조금도 지원하고 있다.

이같은 봉사활동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에서 '2019년 우체국 행복나눔 봉사대상'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곽 국장은 "함께 더불어사는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예산우체국이 앞장서고 우리지역의 소외계층에 관심을 가지고 이웃과 가까운 곳에서 희망과 행복을 배달하겠다"고 전했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감독 교체효과 없었던 대전, 플레이오프 진출도 적신호?
  2. [날씨] 돌풍 동반한 소나기·우박 전망돼…"시설물 주의를"
  3. 조민국 대전 감독 대행, 플레이오프 포기하기엔 이르다
  4. [로또]929회 당첨번호(9월 19일 추첨)
  5. 연이은 체육대회 취소에 전문 체육인들 '한숨'
  1. 지정배 전 전교조 대전지부장 "7년 만에 복직… 교육자들이 더 책임지는 자세 가져야"
  2. 대전하나시티즌 홈에서 서울에 1-2패, 대전 2연패
  3. [주말 사건사고] 물때 모르고 갯바위 낚시 20대 2명 고립
  4. [날씨] 대체로 맑다가 대기불안정 소나기 가능성
  5. 육군, 제48대 서욱 육군참모총장 이임 및 전역식 개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