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가족을 위한 비대면 온라인 특수목적 한국어교육

다문화가족을 위한 비대면 온라인 특수목적 한국어교육

대전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 승인 2020-08-06 17:39
  • 한성일 기자한성일 기자
다문화
대전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김윤희)는 한국어가 서툴러 한국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문화가족의 일상소통 언어능력 향상을 위해 지난 7월부터 특수목적 한국어교육을 운영하고 있다.

당초 센터는 지난 3월 2일 한국어교육 개강식을 통한 적극적인 한국어교육 홍보와 안내, 배치평가 등을 실시할 계획이었지만 이례적인 전 세계적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집합교육이 불가해 현재는 일괄 비대면(온라인)교육으로 전환해 운영하고 있다.

비대면(온라인)교육은 수강 인원이 제한된다는 단점이 있는 반면 거주지 제한이 없고 일정한 요건(모바일기기 및 인터넷환경 등)만 갖춘다면 언제 어디서든 접속이 가능해 코로나로 인해 외출이 어려운 다문화가족들의 한국어 교육 접근성을 향상할 수 있다는 큰 장점이 있어 한국어교육에 관심이 있지만 다양한 이유로 센터 이용이 어려운 다문화가족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

2020한국어교육 홍보지2
또 올해부터 대전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기존 단계별 체계적 한국어교육에서 한발 더 나아가 토픽,자녀학습지도,취업,지역문화 활용을 통한 한국어교육 등 참여자와 지역 맞춤형 주제선정을 통한 '특수목적한국어교육'을 운영해서 참여자들의 교육 효과성과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김윤희 센터장은 “대전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지난 2016년부터 건강가정지원센터와 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통합 운영돼 다양한 유형의 가족을 대상으로 갈등과 위기 극복을 적극 지원하고 가족 문제를 사전에 예방해 가족의 건강성을 증진할 수 있도록 가족교육과 가족상담, 문화프로그램 등 다양하고 통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한편 자세한 내용은 대전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042-252-9997/ 252-9989)와 홈페이지(daejeon.familynet.or.kr / yuseonggu.liveinkorea.kr )를 참조하면 된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리멤버 유(Remember you)' 이벤트 진행
  2.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3. 목원대 양궁팀 감원 결정에 대전양궁협회 '반발'
  4.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5.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1. [날씨]대체로 맑고 10도 내외 큰 일교차 주의를
  2. 충청권 보이스피싱 피해 눈덩이…"범정부TF 범죄예방 의구심"
  3. 신천지에 청산가리 보내고 거액 요구 협박범 붙잡혀
  4. [국감 브리핑] 교통 과태료 상습체납자 1491명… 미납 총액 108억에 달해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에서 승승장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