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정보화전략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천안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정보화전략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승인 2020-08-08 15:16
  • 김경동 기자김경동 기자


천안시가 7일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위한 정보화전략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하고 각계각층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이번 사업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기술인 빅데이터를 활용해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근거로 정책 의사결정을 지원하고, 신뢰받는 행정구현을 위해 2021년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6월 직원 인터뷰를 통해 청취한 실무 의견과 요구사항 등을 바탕으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방안 및 정보화전략계획을 마련하고, 데이터를 활용한 스마트 행정이 구현될 수 있도록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박상돈 시장은 "이번 중간보고회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들을 적극 반영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디지털 행정 혁신을 선도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천안=김경동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감독 교체효과 없었던 대전, 플레이오프 진출도 적신호?
  2. [날씨] 돌풍 동반한 소나기·우박 전망돼…"시설물 주의를"
  3. 조민국 대전 감독 대행, 플레이오프 포기하기엔 이르다
  4. [로또]929회 당첨번호(9월 19일 추첨)
  5. 연이은 체육대회 취소에 전문 체육인들 '한숨'
  1. 지정배 전 전교조 대전지부장 "7년 만에 복직… 교육자들이 더 책임지는 자세 가져야"
  2. 대전하나시티즌 홈에서 서울에 1-2패, 대전 2연패
  3. [주말 사건사고] 물때 모르고 갯바위 낚시 20대 2명 고립
  4. [날씨] 대체로 맑다가 대기불안정 소나기 가능성
  5. 육군, 제48대 서욱 육군참모총장 이임 및 전역식 개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