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하반기 유해야생동물 피해예방 특별대책 기간 운영

충주시, 하반기 유해야생동물 피해예방 특별대책 기간 운영

- 수확기 유해야생동물 포획강화로 농민 시름 덜어 -

  • 승인 2020-08-10 11:28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충주시는 2020년 하반기 유해야생동물 피해예방 특별대책기간을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유해야생동물에 의한 농작물 피해가 지속 증가함에 따라 선제적 포획을 통한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해 농가의 어려움을 해결하고자 지난 8월 1일부터 11월 8일까지 100일간 운영한다.

이에 시는 현재 활동 중인 2020년 충주시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을 기존 51명에서 6명을 추가 선발하여 총 57명으로 확대 운영한다.

이번에 추가 선발된 피해방지단은 특히 피해가 심각한 6곳의 읍·면 지역에서 선발한 인원으로 해당 읍·면의 지리적 특성 및 환경을 잘 파악하고 있어 적극적인 포획 활동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 된다.

김옥원 환경수자원과장은 "본격적인 농작물 수확기가 도래하면서 유해야생동물에 의한 농작물 피해 신고가 증가함에 따라 유해야생동물 피해예방 특별대책기간을 운영하고 있다"며,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을 확대 운영함에 따라 더욱 적극적인 포획활동을 독려해 농가의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 "고라니와 멧돼지 등 유해야생동물이 주로 야간에 활동함에 따라 야간시간대 총기 소음이 발생할 수 있으니, 시민분들의 양해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충주시는 7월 말 현재 고라니 8223마리, 멧돼지 1061마리를 포획해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방지와 유해야생동물 개체 수 조절을 성공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국박스오피스 38주차] 보이콧 논란 빠진 ‘뮬란’, 삼일 천하로 끝날까?
  2. '충청의 아들' 손흥민, 아시아인 최초 한 경기 4골로 새역사
  3. 해외입국 자가격리 위반 20대 벌금 300만원 선고
  4. [대전기록프로젝트] 희망을 그리고 갔다
  5. [날씨] 아침엔 쌀쌀 오후엔 후텁지근…기온차 10도 이상
  1. [새책] 고해성사를 하듯, 다시 처음 시를 쓰듯… 김선희 시인 '올 것만 같다'
  2. [릴레이 인터뷰] 방기봉 "체육계의 가장 큰 힘은 지역민들의 관심"
  3. [날씨]아침기온 낮아 쌀쌀, "건강관리 유의를"
  4. 화성시, 전투기 소음 피해 조사, 직접 확인하세요!
  5. [로또당첨결과] 929회 1등 탄생한 명당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