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적극행정면책 기준 대폭 완화

충북교육청, 적극행정면책 기준 대폭 완화

  • 승인 2020-08-10 10:10
  • 오상우 기자오상우 기자
충북도교육청은 도내 소속 기관(학교)에서 소극적인 업무행태를 탈피하고 적극적으로 일하는 공직문화 조성을 위해 적극행정면책 기준을 대폭 완화한다고 10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충북도교육청 자체감사 규칙'을 일부 개정해 지난 7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다.

기존에는 '업무 처리에 필요한 자료 또는 정보에 대한 충분한 검토', '법령에서 정한 행정절차 이행', '결재권자의 결재를 거친 경우' 등을 모두 충족하는 경우에만 고의 및 중대 과실이 없는 것으로 추정해 적극행정면책을 인정했었지만, 개정 규칙에서는 '업무를 처리하면서 중대한 절차상의 하자가 없는 경우'로 변경해 적극행정면책 기준을 완화했다.

'고충민원'에 대한 국민권익위원회 권고사항에 따라 조치한 경우에도 적극행정 면책기준을 적용하는 내용을 포함했다.

이밖에도 상위 법령에 맞게 자체감사 규칙에 사용하는 감사 주체를 명확히 하고 일부 미비사항을 정비했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5.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1.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2. [날씨] 주말 구름많고 비오는 곳도
  3. [날씨] 대체로 맑고 낮 최고기온 26도까지 올라
  4.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5. [새책] 오늘의 전태일 어디서 불타고 있는가 '전태일평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