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서 '포스트코로나 교육 대전환' 충청권 교육감 간담회

세종서 '포스트코로나 교육 대전환' 충청권 교육감 간담회

2학기 준비와 대책, 교육격차 해소방안 등 논의
지방교육재정 협의, 한국판 뉴딜정책 등 의견 교환도

  • 승인 2020-08-11 17:28
  • 수정 2020-08-11 17:53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충청권 협의회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11일 세종시교육청에서 열린 '포스트 코로나 교육 대전환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해 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포스트코로나 교육 대전환을 위한 충청권 교육감 간담회가 11일 세종시교육청에 열렸다.

이날 간담회에는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을 비롯해 설동호 대전교육감, 최교진 세종교육감, 김지철 충남교육감, 김병우 충북교육감이 참석했다.

유 부총리는 충청권 교육감들과 교육격차 해소 방안에 대한 지역별 사례를 공유하고, 실효성 있는 지원 방안 마련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이와 함께 충청권 현안과 시도교육청별 주요 제안사항 등을 듣고 해결방안을 공동으로 모색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비공개로 진행된 이날 간담회에서는 돌봄 지자체 협력체계 구축과 지방교육재정 등에 관련한 협의를 비롯해 코로나19 상황 속 2학기 준비와 대책, 교육환경 변화와 교원정책, 한국판 뉴딜 정책(교육분야) 등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

권역별 간담회는 지난달 부총리와 전국시도교육감과의 간담회에서 논의된 주제들에 대한 심층 협의와 교육격차 해소 방안 마련 등을 위해 부총리가 제안해 추진해 오고 있다.

지난달 15일 부산에서 열린 영남권 간담회를 시작으로, 21일에는 순천에서 호남권 간담회를, 29일에는 인천에서 수도권 간담회를 열었으며, 이번 충청권 간담회를 끝으로 일정을 마무리한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한 달 동안 4차례 권역별 시도교육감 간담회를 열어 코로나19 위기를 계기로 드러난 현장의 교육 역량을 확인하고 교육감들의 미래 교육 전망에 대해 소통하고 협력 의지를 나눌 수 있었다"라며 "시도교육청의 우수한 교육활동 사례와 주요 정책과제에 대한 제안 등을 소중한 자료로 삼아 보다 완성도 높은 정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조선시대 문인 김호연재,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
  2. [날씨]구름많다가 충남내륙 산발적 빗방울 예상
  3. 새 어린이교통안전 슬로건 발표…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4. 농협중앙회 대전 샘머리지점서 1억원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5.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1.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2. [날씨] 주말 구름많고 비오는 곳도
  3. [새책] 오늘의 전태일 어디서 불타고 있는가 '전태일평전'
  4. 금강 세종보 해체·공주보 부분철거 의결…국가물관리위 제출키로
  5. 금강유역물관리위 민간위원 3명 제척 통보…25일 회의서 의결권 정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