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문농협 환경지킴이, 수해복구현장 자원봉사 실시

석문농협 환경지킴이, 수해복구현장 자원봉사 실시

  • 승인 2020-08-12 20:27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1597218664451


당진시 석문면 석문농협 환경지킴이와 농협 임직원, 당진시지부 30여명은 12일 금산군 부리면 인삼농가 수해복구작업에 발 벗고 나섰다.

이날 복구작업에 참석한 환경지킴이는 온도가 오르고 습도가 높은 상황에서도 한마디 불평도 없이 인삼밭 지주목 및 차광막 철거 등을 하며 재해복구 일손돕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복구 현장에 참석한 회원분들은 "농업에 종사하는 사람으로 그 심정을 알기에 자원하게 됐고 긴 집중호우로 인해 그동안 정성과 사랑으로 가꾼 인삼밭에 페허를 보고 무너져 내렸을 농심을 생각하면 가슴이 먹먹해 진다"며 "하루속히 수해 피해 농민들이 일상 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한마음 한뜻으로 최선을 다해 수해복구에 온정을 나눠야겠다"고 말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황도연 팀 선정 8월 주간MVP 선정
  2. "도박중독은 질병, 치유기능 관리센터 줄여선 안돼"
  3. 국립대전현충원 추석연휴 참배 못한다 "코로나19 예방"
  4. 대전 148개 초등학교 중 교육복지사는 35명뿐
  5. [릴레이인터뷰] 최석근 "대전 양궁, 전국최강 비결은 지도자와 선수들 간의 단합"
  1. 조선시대 문인 김호연재,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
  2. 충남도청 김남규씨, 제27회 한성기문학상 수상
  3. [실버라이프]코로나19로 달라진 추석풍경
  4. [실버라이프]코로나19 한마음 한뜻으로 이겨냅시다
  5. [날씨]24일 저녁 돌풍과 천둥 동반한 강한 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