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립무용단 '사계-잊혀진 계절 이야기' 16일 정기공연

대전시립무용단 '사계-잊혀진 계절 이야기' 16일 정기공연

지난해 '다시날다' 중 '사계' 재구성한 작품
잊힌계절 다시 올것이라는 희망 메시지 전해

  • 승인 2020-09-15 16:19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사계
대전시립무용단이 희망의 춤을 춘다.

봄, 여름 그리고 가을까지 잊힌 계절을 살아가는 우리에게 불현듯 계절은 다시 올 것이라는 위로를 건네기 위함이다.

대전시립무용단은 16일 '사계-잊혀진 계절 이야기'로 제68회 정기공연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2019년 기획공연 '다시 날다' 중 작품 '사계'를 재구성·각색한 것으로 오후 7시 30분 '아르떼TV'를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한다.

공연의 흐름을 이끌어주는 막스 리히터 편곡의 비발디 사계는 흘러가는 계절을 연상시키는 템포와 반복되는 특징의 선율로 무용과 결합돼 매력적인 앙상블을 선보인다. 또 각 계절의 악장들은 마치 무용작품을 위해 작곡된 듯 춤의 호흡과 잘 어우러진다.

황재섭 예술감독은 "한 여인의 삶의 궤적을 따라가며 그녀가 겪어왔던 계절의 이야기를 현재의 우리 상황에 비추어 힘든 계절을 이겨내고자 함을 담았다. 새로운 계절이 우리에게 손을 내밀고 있는 지금, 기꺼이 그 손을 맞잡고 찬란한 사계를 맞이하자"고 기획의도를 설명했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황도연 팀 선정 8월 주간MVP 선정
  2. [릴레이인터뷰] 최석근 "대전 양궁, 전국최강 비결은 지도자와 선수들 간의 단합"
  3. 조선시대 문인 김호연재,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
  4. "도박중독은 질병, 치유기능 관리센터 줄여선 안돼"
  5. 충남도청 김남규씨, 제27회 한성기문학상 수상
  1. 국립대전현충원 추석연휴 참배 못한다 "코로나19 예방"
  2. 대전 148개 초등학교 중 교육복지사는 35명뿐
  3. 농협중앙회 대전 샘머리지점서 1억원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4. [실버라이프]코로나19로 달라진 추석풍경
  5. [실버라이프]코로나19 한마음 한뜻으로 이겨냅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