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1인가구 다인가구보다 삶의 만족도 낮아

충남 1인가구 다인가구보다 삶의 만족도 낮아

-충남여성정책개발원 1인가구 실태조사 연구 결과
-성별, 연령대별, 지역별 차별화와 다차원적인 1인가구 지원정책 필요

  • 승인 2020-09-16 10:58
  • 김덕기 기자김덕기 기자
충남의 1인 가구는 다인가구보다 삶의 만족도와 행복도가 낮고 우울감은 높으며 여가 및 문화활동 참여율도 다인가구보다 낮은 것으로 파악됐다.

이는 충남여성정책개발원(원장 조양순)이 도내 25세 이상 1인가구 대상 생활실태 설문조사에서 나타났다.

조사결과 충남의 1인가구는 다인가구에 비해 삶의 만족도와 행복도는 낮고 우울감은 높았다. 1인가구의 삶에 대한 만족도는 10점 만점에 5.65점으로 다인가구 6.12점보다 낮았다. 행복도 역시 1인가구는 5.70점으로 다인가구 6.24점에 비해 낮은 편이었다. 반면 우울감의 정도는 1인가구는 3.93점으로 다인가구 3.59점에 비해 높은 편이었다.

1인가구는 다인가구에 비해 여가 및 문화활동 참여율도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문화예술 관람의 경우 1인가구 참여율은 28.5%로 다인가구 참여율 45.3% 에 비해 매우 낮았다. 관광활동 참여에 있어서도 1인가구(58.6%)는 다인가구(74.5%)보다 참여율이 현저히 낮았다.

또 충남의 1인가구는 다인가구보다 자신의 사회·경제적 지위를 낮은 수준으로 인식하는 비율이 높았다. 1인가구는 자신의 귀속계층을 '하'로 인지하고 있는 비율이 58.3%였으나 다인가구는 31.8%로 큰 차이를 보였다.

자살 충동율도 1인가구(4.0%)가 다인가구(2.5%)보다 높게 나타났다. 특히 40~50대 1인가구의 자살 충동율(4.6%)이 가장 높았다. 20~30대 1인가구의 자살 충동율은 2.4%로 대체로 연령이 높아질수록(60대 이상 4.1%) 신체적 질환이나 외로움, 고독으로 인한 자살 충동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실태조사에 응답한 1인가구의 13.0%는 매일 우울감을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여성의 경우 매일 느낀다는 비율이 19.9%, 남성은 6.2%로 성별 차이가 높게 나타났다.

이번 연구를 진행한 임우연 선임연구위원은 "충남도에서 전체 가구 유형의 30.3%를 차지하는 1인가구는 가장 비중이 높은 가구 형태이다. 그럼에도 도내 1인가구의 생활 특성, 주거와 안전, 건강, 여가와 사회적 관계, 사회통합 차원에서 정책적으로 고려하려는 노력은 본격적으로 이루어지지 않았다"고 평가했다.

임 선임연구위원은 아울러 "지원정책은 성별, 연령대별, 지역별 특성을 반영할 필요성이 있다. 특히 주거안정에 가장 취약한 청년1인가구를 지원하는 주택정책과 여성1인가구를 위한 안전 시설과 환경 조성, 남성과 고연령대 1인가구가 느끼는 외로움과 고독에 대한 지역사회의 관심이 필요하다 "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지난 5월 1일~20일에 도내 15개 시군 거주 만 19세 이상 1인가구 가구원 645명을 대상으로 면접을 통해 조사됐다.충남사회조사 원자료 분석을 통한 1인가구와 다인가구의 비교는 지난 2017년부터 2019년 까지 3년 동안 충남사회조사에 응답한 전체 1만 5000가구 중 5000여 1인가구의 특성을 도출하고 일부 문항에 대해 가구원수 유형(1인 가구, 다인가구)에 따른 비교분석을 했다. 지난 2015년 인구총조사에서 충남도의 지난 2005년 1인가구수는 149만1000 가구에서 2015년 234만5000가구로 57.3% 증가했다.

내포=김덕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황도연 팀 선정 8월 주간MVP 선정
  2. "도박중독은 질병, 치유기능 관리센터 줄여선 안돼"
  3. 대전 148개 초등학교 중 교육복지사는 35명뿐
  4. [실버라이프]코로나19로 달라진 추석풍경
  5. [실버라이프]코로나19 한마음 한뜻으로 이겨냅시다
  1. [날씨]24일 저녁 돌풍과 천둥 동반한 강한 비
  2. 세 살 배기 아들 목조른 아버지 징역 10년…상고는 기각
  3. 대전 서부경찰서, 청소년 치안 취약지역 환경개선 착수
  4. 무안군 학생에 코로나 지원금 10만원씩
  5. 대전의료원 2차 점검회의 진행... 이르면 11월 결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