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아침엔 쌀쌀 오후엔 후텁지근…기온차 10도 이상

[날씨] 아침엔 쌀쌀 오후엔 후텁지근…기온차 10도 이상

  • 승인 2020-09-21 05:00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20일 날씨
21일 이른아침 짙은 안개가 예상돼 교통운전에 주의가 요구된다. 그래픽은 가시거리 분포도 및 CCTV 영상(20일 오전 7시 기준)
21일 대전·충남·세종은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돼 아침기온 10도 내외에서 시작해 낮에는 25도까지 오르며 일교차 큰 하루가 될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아침 최저기온 9~14도, 낮 최고기온은 23~25도 안팎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벌어져 건강관리에 유의가 요구된다.

21일과 22일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오전까지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 낀 날씨를 보이겠다.

청양과 금산 등 충남내륙에서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을 전망으로 교통안전에 주의가 요구된다.

또 충남 서해안은 지난 20일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으로 해안가 안전사고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청 철인 3종팀, 문체부장관배 대회 개인전.단체전우승
  2.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보유 주식 현황
  3. 대전 동부경찰서, 대동천 산책로 색단장
  4. '나무를 바라보는 아홉가지 시선' 백향기 작가 작품전
  5. [포토 &] 새의 죽음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충남서 화재·교통 사망사고
  2. [날씨] 아침기온 5도 내외로 쌀쌀… 일교차 당분간 커
  3. [공연] 대전시립연정국악원 '판소리 다섯마당' 젊은 소리꾼 이윤아 씨 초청
  4. [대전기록프로젝트] 정동을 걸어보면
  5. 與, 다음달 초 행정수도 이전 범위 내놓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