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아침기온 낮아 쌀쌀, "건강관리 유의를"

[날씨]아침기온 낮아 쌀쌀, "건강관리 유의를"

  • 승인 2020-09-22 05:00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22일 날씨
한반도 날씨 위성영상.
22일 대전·세종·충남은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는 중에 아침과 오후 사이 10도 이상의 기온차로 건강관리에 주의가 요구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우리나라 상공에 찬 공기가 머물러 있고 밤사이 복사냉각에 의해 기온이 낮아지면서, 중부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10도 내외로 낮아져 쌀쌀하겠다.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1~15도 안팎으로 시작해 낮 최고기온은 23~25도까지 오르며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벌어지겠다.

특히, 오늘과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복사냉각에 의해 기온이 떨어지면서 충남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주의가 필요하다.

기상청 관계자는 "남해상과 제주도 남쪽해상은 밤부터, 동해 남부해상은 23일부터 바람이 35~65㎞/h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4.0m로 매우 높게 일어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라고 설명했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2.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3.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4.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5.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1.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2.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3. 대전교도소 옛 경비교도대, 대체복무 교육센터 전환
  4.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5.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