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도시평] 기후변화와 가을 태풍

[중도시평] 기후변화와 가을 태풍

김종석 (기상청장)

  • 승인 2020-09-22 16:22
  • 신문게재 2020-09-23 18면
  • 오희룡 기자오희룡 기자
(사진) 김종석 기상청장님
김종석 기상청장
올해 한반도 태풍이 분명 다르다. 작년에는 7개의 영향을 받아서 예년의 태풍과 달랐고, 우리에게 태풍에 대한 기존의 생각을 다르게 했다면, 올해는 태풍의 강도와 영향받은 시기에서 작년과 또 예년과 분명 다르다. 우리나라 태풍의 대부분 매년 늦여름에서 초가을 사이에 한두 개의 태풍이 우리나라 주변을 지나가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그러나 올해 8월 말에는 제8호 태풍 바비가 서해상을 지나갔고, 9월이 시작되자마자 제9호 태풍 마이삭은 남해안에 상륙했다가 동해상으로 진출했다. 4일 뒤인 9월 7일에는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울산에 상륙하여 경북 동해안을 따라 북상하다가 동해상으로 지나갔다. 이번처럼 매우 강한 태풍이 연속으로 지나간 적은 없었다.

태풍은 해수 온도 27℃ 이상의 바다에서 주로 발생하며, 간혹 온대 저기압에서 발생하는 경우도 있다. 적도 부근의 풍부한 열과 수증기가 중위도 지방으로 이동하다가 우리나라로 다가올 때는 북태평양 고기압 가장자리를 따라 포물선을 그리며 이동한다. 여기서 북태평양 고기압의 세력이 강하고 약한 정도에 따라 이동 경로를 달리한다.

계절적으로는 여름철에 279개가 영향을 주었고, 가을철에는 79개가 영향을 주었지만, 가을에 올라오는 태풍이 더 무섭다고들 한다. 왜 그럴까? 하지와 추분 사이에 북태평양의 적도 인근에서 태양고도가 높아 매우 강한 일사로 해수온도가 연중 가장 높아지고, 기후변화에 이러한 해수온도가 더 상승하고 지속기간이 길어지기 때문이다. 태풍이 발생하는 해역의 해수 온도가 상승하면서 강력한 태풍이 발생할 확률이 높아진 것이다. 해수 온도 상승으로 인해 태풍에게 지속적으로 에너지를 공급하다 보니 북상하는 태풍의 세력이 더 강해진 것이다. 이로 인해 가을 태풍에 의한 인명피해와 재산피해가 더 크게 나타나는 것이다.

역대 최악의 피해를 남긴 태풍은 모두 가을 태풍이었다. 1959년 9월에 한반도를 지나간 태풍 사라로 인해 800여 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했으며, 2002년 9월에 영향을 준 태풍 루사는 200여 명의 인명피해와 약 5조원 이상의 재산피해를 냈다. 또한, 2003년 9월에 찾아온 태풍 매미는 100여명의 인명피해와 약 4조 원 이상의 재산피해를 남겼다. 이처럼 여름철에 찾아오는 태풍보다 가을철 태풍에 의한 피해가 더 컷 기에 아마도 가을 태풍이 더 무섭다고 하는 것이다.

게다가 우리나라도 기후변화로 인한 지구온난화로 인해 점차 아열대기후로 변화하면서 가을이나 겨울철에도 태풍이 북상할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초강력 태풍은 더 많이, 더 자주 영향을 줄 것이다. 그래서 지구온난화를 저지하기 위한 세계 각국의 노력이 절실한 이유이다.

올여름 6월 하순부터 시작한 장마는 여름방학이 끝나는 8월 중순이 되어서야 끝났다. 무려, 한 달 반 동안 장마의 시기를 지나온 것이다. 이와 같은 낯선 충격은 가장 추워야 할 겨울철인 올해 1월에 역대 가장 높은 최고기온을 기록하며, 한겨울이 없어진 것과 같이, 이미 기후변화의 실제 예를 미리 강하게 경험하였다. 이때는 강원도의 겨울철 레저 활동에 큰 피해가 났으나, 우리와 같은 도심의 일상과 주변에서는 큰 불편과 피해가 적어 그 체감도가 적었다. 그러나 가장 위험한 기상 현상의 하나인 태풍의 강도나 빈도는 우리가 체감을 넘어 실제로 많은 인적 물적 피해를 가져오며 많은 분들이 걱정하고 있다.

이러한 걱정은 분명 이유가 있고, 당연하다. 이에 기상청은 다양하고 의미 있는 기상정보를 신속히 전달함으로써, 여름철뿐만 아니라 가을철에 찾아오는 태풍으로 인한 재산과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여자배구]KGC인삼공사 플레이오프 불씨 되살려
  2. 출동했더니 코로나19 의심환자?… 구급대원 공백 우려
  3. [일문일답]최원호 퓨처스 감독 "신인에게 프로선수 연습 루틴 주력"
  4. 대전시립박물관, 상설전시실 새단장...개관 이후 첫 리모델링
  5. [문화] 평등하고 자율적인 '객체들의 민주주의'를 위하여
  1.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홈 개막전 미디어데이, 화기애매(?)했던 뒷이야기
  2. 경찰, '코로나19 백신 가짜뉴스' 집중단속
  3. [일문일답]수베로 한화 감독 "선수들 필드에서 적극적 플레이 인상적"
  4. [속보] 대전 코로나19 백신 접종자 20대 사망
  5. 대덕특구 과기계 도덕적 해이 심각… 성비위·횡령 등 잇달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