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 군수, 팔충제 초헌관 나서

박정현 군수, 팔충제 초헌관 나서

  • 승인 2020-09-27 09:41
  • 수정 2020-09-27 14:01
  • 김기태 기자김기태 기자
제66회 백제문화제 팔충제 봉행 장면 (4)
박정현 군수는 최근 충화면 팔충사에서 초헌관으로 나서 팔충제를 봉행했다.

지난 26일 충화면에 위치한 천등산에서 혼불채화를 시작으로 개막한 백제문화제의 일환으로 팔충제가 봉행됐다.

팔충제는 백제 말기 살신성인으로 목숨을 던진 백제 8충신(성충, 흥수, 계백, 부여복신, 도침, 혜오 화상, 곡나진수, 억례복유)을 기리기 위해 지역 주민들이 중심이 되어 해마다 올리는 제례다.

팔충사는 1998년 12월 30일 부여군 향토유적 제25호로 지정됐고, 계백 장군 등 8충신과 황산벌에서 최후를 맞이한 백제 5000 결사대의 위패를 봉안하고 있다.


부여=김기태 기자 kkt052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A선수 코로나19 양성, K리그2 후속 조치 검토 중
  2. 대전하나시티즌 코로나19 초비상, 리그잔여 일정 2주연기
  3. [날씨]오전에 짙은 안개 오후에 차차 맑아져
  4. 제18회 이동훈미술상 시상식 29일 개최… 지난해 수상작 전시도 개막
  5. 소제동 철도관사촌의 운명은? 29일 삼성4구역 재정비심의위원회 개최
  1. 택배 과로사·파업 등 이슈 꾸준… 택배종사자 처우 개선 목소리
  2. 대전문학관 1950년대 문학소개전 '사막에 꽃은 무성히 피어나고' 기획전시
  3. [대전기록프로젝트] 다들 어디로 갔나
  4. [실버라이프]노인회 동구지회 경로당 코로나19예방 최선
  5. [날씨] 아침 기온 5도 이하… 한낮에도 15도 내외로 추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