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추석 앞두고 양로원 방문… "어르신들 잘 돌봐달라"

정 총리, 추석 앞두고 양로원 방문… "어르신들 잘 돌봐달라"

  • 승인 2020-09-29 20:19
  • 이승규 기자이승규 기자
KakaoTalk_20200929_154925106_14
정세균 국무총리는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후 대전 유성구의 양로원 '사랑의집'을 방문, 관계자들을 격려했다.(사진= 총리실 제공)
정세균 국무총리는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후 대전 유성구의 노인양로시설인 '사랑의 집'을 방문, 시설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정 총리는 시설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 "명절을 맞아 외로운 어르신들이 전화나 화상 통화로 가족들과 접할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힘들겠지만 종사 여러분들이 이곳 어르신들의 아들과 딸이 돼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돌봐 주길 바란다"고 했다.

정 총리는 또 정부의 노인정책을 언급하면서 "부양의무자 기준을 단계적으로 폐지하고, 내년 1월부터는 기초연금을 받는 모든 노인들에게 월 최대 30만 원까지 줄 예정"이라고 밝혔다.

뿐만 아니라 "치매 노인을 위한 지원도 세심하게 챙길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 총리는 이어 시설내 생활 공간을 둘러보면서 노인들이 불편을 겪고 있는 점은 없는지 등을 살피고,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점검했다.

한편 이날 정 총리의 양로원 방문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정용래 유성구청장, 김강립 보건복지부 1차관, 정은조 사랑의집 법인 대표가 함께 했다.
세종=이승규 기자

KakaoTalk_20200929_154925106_0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2.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3. 한화이글스, 선수 6명 웨이버 공시 및 육성 말소 요청
  4.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5.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1. [날씨] 주말 어제보다 기온 더 떨어져 '쌀쌀'
  2.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3. [부여간첩사건 25주기] 北 위장 전문 띄우고 7개월 잠복작전…'경찰 이름으로 견디어'
  4. 미국 대선 후보 지지율 추이
  5. 매물은 없는데 가격 상승은 여전… 대전·세종 전세시장 불안정 지속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