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노사 '4연 연속 무분규 타결'... 국민보건 최우선 공감

건양대병원 노사 '4연 연속 무분규 타결'... 국민보건 최우선 공감

  • 승인 2020-09-30 12:46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건양대병원 노사조인식2
건양대학교병원과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건양대병원지부가 4연 연속 무분규 협상 타결을 이끌었다.

양 측은 지난 29일 병원 11층 대회의실에서 최원준 의료원장과 조혜숙 보건의료노조 대전충남본부장, 조혜진 건양대병원지부장을 비롯한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 임금협약 조인식'을 가졌다.

건양대병원 노사는 2020년도 임금협상을 위해 10차례 본교섭과 실무교섭을 시행한 끝에 임금협상안에 최종 합의했다.

코로나19 장기화와 의료계 안팎에 닥친 어려움을 우선 해결해야 한다는 노사의 공감대 속에서 지난 16일 잠정 합의했고, 21~23일까지 조합원 찬반 투표를 거쳐 합의안을 최종 확정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임금인상 ▲코로나19 위기극복 격려금 지급 등의 내용이 담겼다.

최원준 의료원장은 "국가적 위기 상황으로 혼란이 가중될 수 있는 시기에 환자의 안위를 최우선으로 생각해야 한다는 공감대 속에 양보와 타협이 이뤄진 데 감사하다"며 "노조 설립 이래 4년 연속 무분규 교섭 타결이라는 전통을 계속 이어나감과 동시에 환자와 교직원이 모두 행복한 병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동부경찰서, 대동천 산책로 색단장
  2. '나무를 바라보는 아홉가지 시선' 백향기 작가 작품전
  3.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보유 주식 현황
  4. [포토 &] 새의 죽음
  5. 대전시청 철인 3종팀, 문체부장관배 대회 개인전.단체전우승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충남서 화재·교통 사망사고
  2. 기사회생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은?
  3. 與, 다음달 초 행정수도 이전 범위 내놓는다
  4. 대전경찰 노후아파트 범죄예방진단 추진
  5. 6대 광역시-제주도 문화예술교류전 대전에서 개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