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의료바이오 메카 성장 주력해야

대전시, 의료바이오 메카 성장 주력해야

규제자유구역 선정,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조성 완료 등에 따른 산업 발전 필요
동종기업은 물론 다른 업종 간 협업 지원 중요

  • 승인 2020-10-01 11:11
  • 수정 2020-10-01 12:11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대전시청1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감염병에 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대전시가 의료바이오 메카 성장에 주력해야 한다는 의견이다.

코로나19 바이러스 진단키트 긴급사용 승인 업체를 비롯해 대전 지역 내 바이오 기능성 소재산업 분야 우수 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과 세계 시장 경쟁력 강화가 필요한 상황이다. 규제자유구역 선정,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조성 완료 등 상황변화에 따른 산업 발전도 예상된다.

또한, 지역의 주력산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바이오산업·IT산업을 중심으로 업종 간 교류를 확대함으로써 신 융복합산업 육성이 필요한 실정이다. 대전시는 2018년 스포츠융복합도시 비전선포 시행했으나, 지역 융복합 스포츠산업 거점육성사업이 2021년 종료된다. 관련 산업의 지속적인 경쟁력 확보와 고도화를 위해 스포츠 산업과 의료 바이오 첨단기술을 연계한 의료바이오 스포츠 융·복합산업 육성이 필요하다.

대전세종연구원은 이를 위한 몇 가지 사업을 제안했다. 우선 의료바이오 인력양성 혁신플랫폼 구축(교육부 공모 대학연계 지역혁신플랫폼 구축 사업 연계)이다. 가속기 연계 의료바이오 기술플랫폼 구축도 필요하다. 바이오메디컬 산업 육성(바이오메디컬 기업 성장 촉진 및 사업화지원/기능성 바이오 소재산업 육성)과 바이오메디컬 기업육성(매년 바이오메디컬 분야 기업 5~10개 육성(5년간) / 지역 내 산업 시설 및 공간 확보(입주공간, 시설이용공간 등)도 필요하다. 수출을 희망하는 바이오 기능성 소재 기업 지원(외국어 홍보물(동영상 및 브로슈어 등) 제작 지원 / 글로벌 온라인 판매 지원(이베이, 큐텐 등)/ 통역 및 번역 교육 및 지원 / 해외 액셀러레이터 및 VC 투자유치를 위한 홍보 제작 지원 / 해외 바이오 전시회 및 페스티벌 참가 지원)도 한다.

의료바이오 연계 신융복합산업 육성(의료·스포츠 융복합 기업 성장지원)도 펼쳐야 한다. 의료바이오-스포츠 연계 기술개발 지원, 스포츠융복합 예비창업자 발굴 및 실전창업교육, 스포츠융복합 기업 지원 사업(마케팅, 인증, 특허, 수출, 시제품제작 등), 해외박람회 전시 및 참관, 부트캠프를 통한 신시장개척, 스포츠융복합 기업 투자 확대 등도 필요하다.

황혜란 대전세종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지역 내 의료바이오 산업 육성을 위해선 바이오와 다른 업종 간 협업 사업 지원도 중요하다"면서 "동정기업간 협업은 물론, 무선통신이나 로봇지능화, 화학소재 등과의 기술개발, 기술사업화, 마케팅 지원 등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2.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3. 한화이글스, 선수 6명 웨이버 공시 및 육성 말소 요청
  4.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5.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1. [날씨] 주말 어제보다 기온 더 떨어져 '쌀쌀'
  2.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3. [부여간첩사건 25주기] 北 위장 전문 띄우고 7개월 잠복작전…'경찰 이름으로 견디어'
  4. 미국 대선 후보 지지율 추이
  5. 매물은 없는데 가격 상승은 여전… 대전·세종 전세시장 불안정 지속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