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컴 마을방과후 프로그램' 재개… 신청자 평균 2.5대 1

'복컴 마을방과후 프로그램' 재개… 신청자 평균 2.5대 1

620명 모집에 1515명 지원… 프로그램 60개로 대폭 늘어

  • 승인 2020-10-18 08:36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세종시청사
/세종시청 전경
사회적 거리 두기 완화에 따라 19일부터 다시 시작되는 '복컴 마을 방과 후 프로그램'에 신청자가 몰리고 있다.

세종행복교육지원센터는 고운동남측, 새롬동, 한솔동 정음관, 보람동, 대평동 복합커뮤니티센터 등 6곳에서 마을 방과 후 프로그램을 12월 말까지 운영한다.

학생 선정은 추첨제로 진행하며 수강료는 무료다.

센터는 나흘간의 접수 기간 학생 620명을 모집하는 프로그램에 1515명이 신청하면서 평균 2.5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밝혔다. 10명 모집에 58명이 신청한 프로그램도 있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 상향으로 방과 후 프로그램을 잠정 중단됐지만, 최근 1단계 하향과 등교수업 확대에 맞춰 운영을 재개하면서 학생 수요가 쏠린 것으로 보인다고 센터는 설명했다.

프로그램은 상반기 35개에서 하반기 60개로 대폭 늘어났다.

학부모 조사, 민·관·학 거버넌스의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신규 강좌를 개설하고, 단기과정(원데이클래스)도 추가했다.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교실당 정원은 10명으로 축소된다. 또한 접촉식 체온계·마스크·손 소독제를 교실에 비치하고 투명 칸막이 설치, 안전보험 가입해 방역지침에 만전을 기한다.

이홍준 센터장은 "코로나19 우려 속에서 방과 후 프로그램 개강을 위해 꼼꼼히 준비해왔다"며 "그동안 양질의 프로그램 제공으로 신청자가 쏠린 만큼 앞으로도 프로그램 제공·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최저기온 1도·한낮 최고 20도…당분간 일교차 커
  2. [주말 쇼핑뉴스] 갤러리아타임월드 겨울을 준비하는 당신에게 혜택을
  3. 22명 탑승 낚시어선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의식불명 4명 긴급후송
  4. [새책] 당신에게 광장은 어떤 의미인가요? '우리들의 광장'
  5. [새책] 공자왈 재밌고 깊이있는 책이로다 '만화로 즐기는 논어'
  1. 심규익 대전문화재단 신임 대표 취임식 "대전문화의 새로운 지평 열 것"
  2. 대전 41개 게임장업주 관리 40대 총판 징역형 선고
  3. <속보>낚싯배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서 3명 사망
  4. 인천도공, 서구 검단신도시 101역세권 개발 본격 추진
  5. 충남 원산안면대교 낚시배 충돌사고로 3명 숨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