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 시범사업 추진

청주시,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 시범사업 추진

올 12월 25일부터 공동주택 별도배출·단독주택은 내년 12월부터 운영

  • 승인 2020-10-26 10:37
  • 정태희 기자정태희 기자
청주시는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 배출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분리배출 의무화에 앞서 시범 운영을 하고 12월 25일부터 본격 시행에 들어가기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운영 기간은 연말까지로 수거 봉투와 포대, 수거함과 홍보물, 현수막 등을 지역 514개 공동주택에 지원한다.

투명 페트병 별도 배출은 재활용가능자원의 분리수거 등에 관한 지침 개정에 따른 것으로 아파트는 올해 12월부터 단독주택은 내년 12월부터 시행한다.

공동주택 입주민은 단지에 별도 설치한 전용 수거함에 음료·생수용 무색·투명 페트병을 분리 배출해야 한다.

맥주용 갈색 페트병과 유색 음료수 페트병, 불투명 막걸리 페트병은 투병 페트병과 분리해 기존 플라스틱류에 배출하면 된다. 과일 트레이나 테이크아웃 컵도 기존과 같이 플라스틱 수거함에 배출하면 된다.

배출은 내용물을 비운 뒤 라벨을 제거하고 압축해 전용 수거함에 한다.

시 관계자는 "고품질 자원 회수율을 높이기 위한 투명 페트병 분리배출에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청주=정태희 기자 chance091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2.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3. 코로나 청정지역 제천, 결국 뚫려...제천시, 종교시설 등 대처방안 논의
  4. [속보]나흘 만에 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누적 462명
  5. 청주 수능 앞둔 고3생 등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방역당국 비상
  1. 보은군-㈜한국카본, 200억원 투자협약
  2. '사무장병원 의혹' 대전 A종합병원 수백억 진료비 환수 위기
  3. [속보]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누적 464명
  4. [코로나19]충남 공주 요양병원서 집단감염 발생
  5. [포토] 롯데백화점 대전점 돌아온 겨울 '어그'로 따뜻한 겨울 준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