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독감백신 보건당국 믿어달라"

문 대통령 "독감백신 보건당국 믿어달라"

"예방접종 더 확대할 필요 있다"
코로나 방역수칙 준수 재차 당부

  • 승인 2020-10-27 10:02
  • 신문게재 2020-10-27 4면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수석·보좌관 회의 주재하는 문 대통령<YONHAP NO-4076>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독감백신 접종과 관련해 "독감백신에 대해서는 보건당국이 전문가들과 함께 검토하여 내린 결론과 발표를 신뢰해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고 "지금까지 신고된 사례에 대한 부검 등의 검사와 종합적인 판단 결과, 사망과 예방접종 사이에 직접적인 인과관계가 없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올해는 독감 예방뿐 아니라 독감과 코로나의 동시 감염과 동시 확산을 막기 위해 독감 예방접종을 더 확대할 필요가 있다"며 "과도한 불안감으로 적기 접종을 놓침으로써 자칫 치명률이 상당한 독감에 걸리는 더 큰 위험을 초래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했다.

이어 "보건당국은 사망신고된 사례에 대해 신속한 검사와 투명한 결과 공개는 물론 백신 접종 후의 사망자 현황 등에 대해 지난해의 사례나 외국의 사례 등을 비교·제시함으로써 국민들이 불필요한 불안감을 갖지 않도록 충분한 노력을 기울여 주기 바란다"고 지시했다.

최근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선 "결코 자만하거나 방심해서는 안될 것"이라며 "방역 완화 조치가 지속되려면 완화된 조치로도 방역에 성공을 거둘 수 있어야 한다. 일상활동에 기지개를 펴고, 단풍을 즐기기도 하고, 경제활동에 활기를 더하더라도 방역수칙만큼은 반드시 지켜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방역 성과에 따라 방역 조치가 완화되며 경제활동이 조금씩 정상화되고 있어 다행"이라며 "소비가 점차 살아나면서 소비 반등을 이룰 기회가 만들어지고 있다. 이 기회를 살려 빠른 경제 회복을 이끌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마무리에 접어든 21대 국회 첫 국정감사에 대해선 "국정감사가 여전히 정치 공세의 장이 되고 있는 점은 매우 아쉽지만,?그런 가운데서도 정부 정책에 대한 합리적 비판과 대안을 제시해준 부분에 대해서는 여야를 막론하고 정부 정책에 적극적으로 수용하고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송익준 기자 igjunbabo@

수석·보좌관 회의 주재하는 문 대통령<YONHAP NO-4077>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로나 청정지역 제천, 결국 뚫려...제천시, 종교시설 등 대처방안 논의
  2. 2020년 국가건강검진기간 내년 상반기까지 한시적 연장
  3. 청주 수능 앞둔 고3생 등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방역당국 비상
  4. [속보]나흘 만에 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누적 462명
  5. 보은군-㈜한국카본, 200억원 투자협약
  1. [속보]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누적 464명
  2. [코로나19]충남 공주 요양병원서 집단감염 발생
  3. [사설]한전원자력연료 사고 의혹 밝혀져야
  4. [코로나19]n차 감염 고리타고 확진자 속출
  5. 건양대병원 우신영 전공의 SCI논문 게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