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호수로 둘레길로 걷고 싶은 살미면 조성

충주호수로 둘레길로 걷고 싶은 살미면 조성

- 살미면 내사리 일원에 연장 총 10.4km로 조성, 지역관광 최대 거점 기대 -

  • 승인 2020-10-28 11:11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충주시에 자연의 즐거움과 경이로움을 만끽할 수 있는 둘레길이 조성된다.

충주시 살미면행정복지센터(면장 이인돈)은 28일 살미면 내사리, 신매리, 재오개리 일원에 울창한 숲고 걷기 좋은 비포장도로를 중심으로 지역 관광의 랜드마크가 될 충주호수로 둘레길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충주호수로는 천혜의 지형과 자연광이 선사하는 숨겨진 인생샷 명소로도 이미 많은 사람들에게 자전거, 오토바이 트래킹 및 나들이 장소로 사랑을 받고 있다.

새롭게 조성되는 충주호수로 둘레길은 총 연장 10.4km에 달하며, 완공을 앞두고 있는 살미역사를 통해 인근 월악산, 악어봉, 충주호 출렁다리, 살미 유기농복합타운 등을 연결하는 지역관광의 최대 거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걷는 길과 넓은 도로를 유기적으로 연결해 방문객들의 편의성도 높일 예정이다.

시는 이를 위해 2021년 예산에 기본계획 용역비 5천만 원을 반영해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해 2023년 11월까지 둘레길 조성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이인돈 살미면장은 "내년까지 산과 강, 도시와 농촌이 하나가 되는 둘레길을 완성해 살미면민, 충주시민들은 물론 전국적으로 사랑받는 장소로 만들 계획"이라며 "언택트 관광이 주목받는 시대에 시민들이 자연과 역사가 공존하는 충주호수로 둘레길을 걸으며 다양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1년] "스포츠복지·클럽 선진도시 발돋움"
  2. [포토 &] 하늘에서 호빵이 내려와
  3. 법정법인화 전환부터 체육진흥 연구용까지…민선 대전체육회 '분주'
  4. 한화이글스 코로나19 뚫고 외국인 선수 입국완료
  5. [날씨] 충남 출근길 눈 조심하세요
  1. [영상]지옥훈련의 시작! 어서와 거제는 처음이지? 대전하나시티즌의 거제 전지훈련
  2. '남성은 숙직, 여성은 재택' 대전 여성 재택숙직제 '갑론을박'
  3. 세종시 공동주택 분양비율 놓고 '시끌'
  4. 대전·세종 아파트값 상승 꾸준… 언제까지 지속되나
  5. 포항시, 포항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