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E 교육] 한빛고 학생들 "신문제작 과정의 정성, 간결한 글쓰기법 배웠어요"

[NIE 교육] 한빛고 학생들 "신문제작 과정의 정성, 간결한 글쓰기법 배웠어요"

  • 승인 2020-11-22 12:03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20201122-한빛고 NIE 기자체험교육
사진=이성희 기자
"신문을 만드는데 이렇게 많은 시간과 정성이 들어가는지 오늘 체험을 통해 알게 됐어요."

중도일보와 한국언론진흥재단이 공동주최하는 '2020 NIE 기자체험교육'이 21일 대전한빛고등학교에서 진행됐다.

이날 교육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띄어 앉기를 준수하며 오전부터 오후까지 이어졌다.

1~2학년으로 구성된 한빛고 학생들은 중도일보의 역사를 시작으로 기사 쓰기의 첫걸음, 보도사진의 비밀, 기사 작성과 첨삭지도, 편집 제작 과정까지 기자의 하루를 간접 체험했다.

한빛고 학생들은 코로나19 백신과 기후변화, 우송정보대학 직업체험 르포, 다회용 포장재, 한빛고 사이언스 페스티벌, 영국 프리미어리그 분석 기사까지 다양한 시각으로 풀어낸 수준급의 기사를 작성했다.

최효진 학생은 우송정보대학 학과 직업체험을 생생하게 기사로 작성했다. 르포형 형식으로 쓴 기사는 체험교육에 참여한 학생들의 인터뷰를 다양하게 담아 현장의 분위기와 진로에 대한 학생들의 고민을 생생하게 전달함에 부족함이 없었다. 또 현장에서 찍은 다양한 사진을 첨부해 지면 제작에도 큰 도움이 됐다.

NIE 기자체험을 통해 한빛고 학생들은 신문 제작에 투입되는 기자라는 직업이 세분화돼 있음을 배웠다. 이와 함께 꾸밈없이 간결하게 기사와 글을 쓰는 방법, 온라인 시대 사진 촬영과 온라인 매체에 대응하는 신문의 성장담을 배웠다는 것에 큰 호응을 보였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남해 슈퍼매치 전승
  2. 배재대 男·女 볼링팀 전국 최강 입증
  3. [최신영화순위] 영화 '이웃사촌' 개봉 후 줄곧 1위... 장기흥행 조짐?
  4. 생각을 더하고 나누니 어느새 1000회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생각 나누기' 발간
  5.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1.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2. 수사기회 2번 놓친 대전 사무장병원…부당청구액 463억원 '눈덩이'
  3. [날씨] 아침 영하권에 쌀쌀…수능날 강한 바람도
  4.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5. 대전시립미술관 '제2회 대덕에서 과학을 그리다' 수상작품전 아트센터서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