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25일 창원서 경남 FC와 준플레이오프 격돌
준PO까지 9일동안 3경기, 체력회복이 관건
하나시티즌 "팬들의 성원, 반드시 보답할 것"

  • 승인 2020-11-23 22:51
  • 신문게재 2020-11-24 1면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AKR20201119063400007_01_i_P4
 사진=연합뉴스 제공
프로축구 대전 하나시티즌이 25일 창원에서 경남FC와의 준플레이오프를 앞둔 가운데, 1부승격을 응원하는 팬들의 염원이 뜨겁다.

창원 원정경기인 준PO에서 승리를 거두더라도 4일 뒤에는 수원 원정을 떠나야 하는 험난한 여정에 나서는 선수단 사기진작을 위해 팬들은 응원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하나시티즌은 21일 경남 FC와의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를 끝으로 리그 최종 4위를 기록해 준PO에 턱걸이했다. 창원, 수원의 원정 경기를 전부 승리해야 하지만, 여전히 승격의 가능성은 열려있다.

25일 창원 축구센터에서 진행되는 준PO의 상대는 올 시즌 시티즌이 한 번도 승리를 거두지 못한 천적 경남FC다. 설기현 감독이 이끄는 경남FC와는 리그 마지막 경기에서도 0대1로 패하며 올 시즌 전적 1무 2패를 기록하고 있다.

또 지난 경기에서 안드레가 경고 한 장을 받아 경고 누적으로 준PO에 뛸 수 없게 되면서 하나시티즌의 공격진에도 비상이 걸린 상황이다.

이에 지역 팬들도 이번 준PO에 관해 쉽지 않은 경기가 될 것으로 전망했지만, 하나시티즌의 승리를 한 목소리로 응원하고 있다.

대전시티즌 서포터즈 '퍼플크루'의 회장이자 하나시티즌 서포터즈의 준비위원회 공동위원장인 김무권 씨는 "매번 경남FC만 만날 때면 하나 시티즌이 고전하기 때문에 이번 원정 경기도 쉽지 않은 경기가 될 것"이라며 "이번 준PO에서 하나시티즌이 승리를 거둔다면 그동안의 한을 말끔하게 씻어낼 수 있으므로 간절히 응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하나시티즌의 산하 유소년팀인 충남기계공고 축구부도 선배들에게 승리를 향한 열렬한 응원을 전했다.

충남기계공고 축구부 오세종 감독은 "하나시티즌이 준PO에 진출했을 당시 유소년 선수들도 마치 본인의 일처럼 같이 좋아했다"며 "지금 준PO를 올라간 것도 단순히 우연이 아닌 실력으로 올라간 것이라 생각하고, 체력 회복의 문제만 잘 극복한다면 경남뿐만 아니라 수원까지 이겨 승격할 것이라 예상한다"며 선수들을 응원했다.

이번 준PO는 시티즌 선수들의 체력회복이 경기의 관건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17일 안양전을 시작으로 21일 경남전, 준PO인 25일 경남전까지 포함한다면 9일 동안 3경기를 치르는 만큼 하나시티즌의 입장에서는 일정이 버거운 셈이다.

또 구단 내 코로나 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팀 훈련에도 지장이 생기는 등 여러 악조건이 있지만, 시티즌은 끝까지 '승격'이라는 목표를 위해 나아가겠다는 입장이다.

하나시티즌 관계자는 "대전시민분들과 팬분들의 성원에 힘입어 플레이오프에 진출하게 됐다"며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남은 경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2.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3.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4. [스포츠] 고강도 체력훈련 마친 대전하나시티즌, 2차 전지훈련 제주 출발
  5. "선수들이 실수 두려워하지 않게" 수베로 감독 첫 훈련지휘
  1. [새책] 인공지능에도 윤리가 필요할까...무자비한 알고리즘
  2. 대전디자인진흥원, ‘2020년 디자인개발지원사업’ 성과 전시
  3.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4. 다시 찾아오는 '한파'… 강풍에 눈까지
  5. 평택시 소재 기업체 코로나19 확진자 무더기 발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