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황자연휴양림 보완사업으로 휴장 연장

봉황자연휴양림 보완사업으로 휴장 연장

  • 승인 2020-11-27 14:48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201130 봉황자연휴양림
충주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원식)이 운영하는 봉황자연휴양림이 장마철 폭우 및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보완사업 착공이 지연됨에 따라 내년 3월까지 휴장 기간을 연장한다고 27일 밝혔다.

당초 휴장기간은 2020년 6월 22일부터 11월 30일까지였으나, 2021년 03월 28일까지 4개월 연장한다.

이번에 시행하고 있는 보완사업은 노후화된 산막 철거, 연립동 산막 2동 및 단독 산막 2동을 신축하는 등 쾌적한 산림휴양공간을 확보하고 숲속 야영장 6개, 캠핑카 6개를 설치하여 시민의 다양한 산림휴양복지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한창 공사중에 있다.

공단 김원식 이사장은 "휴장기간 동안 각종 노후된 시설을 보완하여 고객분들의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며 "숙박을 원하시는 고객은 충주 계명산자연휴양림을 이용하도록 하여 휴양림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충주시시설관리공단 봉황자연휴양림으로 문의하면 된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예당, '모차르트 아벤트' 연주자 공모
  2. 대전하나시티즌 국가대표 김인성 영입 불발
  3. [날씨] 충남내륙 오후부터 비, 기온도 뚝
  4. 대전시 거리두기 2단계 연장… 카페 취식 허용, 기도원·선교시설 모임은 금지
  5. [독자제보] 대전 동구 신안2 역사공원 사업에 밀려나는 원주민들
  1. [정치펀치]충청권에서 '윤석열당' 만들어지나?
  2. 안경점으로 돌진한 차량
  3. 사회적 거리두기, 5인 이상 모임 금지 2주간 연장
  4. 수원시, 기획 부동산 사기 분양 조심 당부
  5. 부산시, 전세·마을버스 운수업계 대상 1인당 100만원 부산형 재난지원금 지급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