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전북 정읍 오리 농장 고병원성 AI 발생… 모든 노력 다하라" 긴급 지시

정 총리 "전북 정읍 오리 농장 고병원성 AI 발생… 모든 노력 다하라" 긴급 지시

  • 승인 2020-11-28 16:50
  • 이승규 기자이승규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 28일 오후 전북 정읍시 소재 오리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확진됨에 따라 "다른 지역으로 확산하지 않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라"고 긴급 지시했다.

이날 총리실에 따르면 정 총리는 "인근 3km 이내 가금 농장에 대한 예방적 살처분과 이동통제, 소독 등 방역 조치를 강화해달라"고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게 당부했다.

아울러 정 총리는 "관계부처, 지자체 등과 긴밀한 협조를 통해 인력과 장비를 효율적으로 배치·활용하는 등 방역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현장의 방역상황도 자세히 점검하라"고 주문했다.

정 총리는 또 "야생철새 예찰과 관계기관 간 정보공유 등 철새 감시체계를 강화할 것"을 환경부 장관에게 지시하고, 질병관리청장에게는 "지자체와 협조해 살처분 현장에 투입되는 인력에 대한 교육과 예방조치를 철저히 해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발생한 전북 정읍 오리 농장 반경 3㎞ 이내에 있는 6개의 가금농가에는 닭 29만2000마리, 오리 10만 마리 등 모두 39만2000마리의 닭·오리를 사육 중이다.

또 반경 10㎞ 내에는 60 농가에서 총 261만여 마리의 가금류를 사육하고 있다.
세종=이승규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외국인 사령탑 주전경쟁 예고한 한화이글스…리빌딩 카운트다운
  2. [영상]저러다 시즌 시작전 몸 상할라~ 대전하나시티즌 거제훈련 캠프
  3. [포토 &] 안갯속으로
  4. 국민의힘 박형준 부산시장 예비후보, "도덕성?, 살면서 비겁하지 않았다. 낡은 정치 행태 이제 그만"
  5. 부산시,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로 하향... 5인 이상 모임 금지는 '유지'
  1. 공주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누적 80명
  2. [기획] 2021년 양주시 '생명존중·지역중심·신성장 활력'을 향해
  3. 세종서 주말 일가족 10여명 코로나19 확진… 확산 '비상'
  4. 성남시장 전 비서관, 경기도의회·성남시의원 비위행위 주장 '파문' 확산
  5. 인천 연수구, 장애인복지시설 건립 본격 추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