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위 물러간다… 평년보다 높은 영상권 회복

추위 물러간다… 평년보다 높은 영상권 회복

기온 올라가며 한파특보 전 지역 해제
주말부턴 다시 영하 10도 강추위 전망

  • 승인 2021-01-12 17:13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활짝 핀 소양강 상고대<YONHAP NO-1391>
▲강원 산지와 내륙을 중심으로 한파특보가 이어지고 있는 12일 오전 강원 춘천시 소양강에 상고대가 피고 있다. 기상청은 낮부터 기온이 다소 올라 추위가 누그러질 것으로 내다봤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충청을 강타했던 북극발 한파가 물러가며 추위가 누그러들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12일 오전 영하권에 머물던 기온이 낮부터 올라가 영상권을 회복했다. 충청 대부분 지역이 1~3도의 분포를 보이며 충남내륙(공주·계룡·청양·홍성)에 내려졌던 한파주의보도 이날 오전 11시를 기해 해제됐다.

오후 기준 대전 3.7도, 금산 2.5도, 홍성 2.4도, 보령 1.8도, 천안 1.3도 등 주요 지역이 영상권에 들어왔다. 기온은 더 올라갈 예정이다. 13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5도에서 영상 1도로, 전날(영하 11.5~6.5도)보다 6~8도 올라갈 것으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전날보다 6~7도 상승한 8~9도로 예보돼 충남 전 지역의 추위가 풀리겠다. 평년보다도 5~6도 높은 기온을 보이겠다. 15일까진 포근한 날씨를 보이다 주말부턴 다시 기온이 내려간다.

일요일인 17일 아침 기온은 영하 11~3도, 낮 기온은 영하 2~0도가 되겠다. 특히 아침엔 충남권 대부분 지역이 영하 10도 내외로 떨어져 춥다고 기상청은 예보했다.

다만, 충남 서해안과 내륙을 중심으로 1~3㎝ 눈이 내린데다, 눈이 녹지 않은 곳도 많아 주의가 필요하다.

기상청 관계자는 "최근 눈이 내린 지역에서 낮 동안 녹았다가 저녁에 다시 얼어 고개와 비탈길, 그늘진 이면도로 등에서 통행이 어려운 곳이 많다"며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송익준 기자 igjunbabo@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오주영 대전협회장 대한세팍타크로협회장에 당선…"재정자립 이바지"
  2. [문화] 신간소개 '그날 세계사 365', '세계는 넓고 갈곳은 많다'
  3. 대전하나시티즌 오는 2월 28일 부천서 개막전, 2021시즌 K2리그 일정 발표
  4. 대전교육청 22일 고등학교 학교 배정 발표
  5. [기고]연말정산 꼼꼼히 준비해 두둑히 챙기세요
  1. 경기도 시장군수 협의회, 2차 재난기본소득 관련 성명서 발표
  2. 대전 서구 용문 1.2.3구역 6월 분양 예정… 분양가는?
  3. '벌써 74일째'… 코레일네트웍스 노조 총파업 여전
  4. 세종시 고분양가 부추긴 '깜깜이 심사'
  5. 정부 '지자체 협력 돌봄' 계획 두고 반발 거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