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범계 후보자 고시생모임으로부터 명예훼손 고소 당해

박범계 후보자 고시생모임으로부터 명예훼손 고소 당해

"허위사실로 명예 심각하게 훼손"
박, 의혹 부인.. 청문회서 밝힐 것

  • 승인 2021-01-12 18:02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고시생 모임, 박범계 후보자 고소<YONHAP NO-1569>
▲사법시험 존치를 위한 고시생 모임' 관계자가 12일 오전 서초동 대검에서 박범계 법무부 장관 후보자 고소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박범계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부터 5년 전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고시생모임이 명예훼손으로 박 후보자를 검찰에 고소했다.

사법시험 존치를 위한 고시생모임은 12일 대검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허위사실로 고시생들의 명예를 훼손했다"며 "박 후보자를 출판물 등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다"고 밝혔다.

모임은 "박 후보자가 2016년 11월 23일 고시생을 폭행한 게 사실인데도 출근길 언론 인터뷰에서 '폭행은 없었고, 오히려 고시생들에게 맞을 뻔했다'고 말했다"며 "허위사실이 보도돼 고소인 명예가 심각하게 훼손됐다"고 주장했다.

모임은 이날 밤 일부 고시생이 서울 영등포구 한 오피스텔 앞에서 박 후보자에게 사법시험 존치를 호소하자, 그가 "너희 배후가 누구냐"며 한 고시생 옷을 흔들었다고 주장하고 있다.

박 후보자는 폭행 의혹을 부인하며, 자세한 경위는 인사청문회에서 밝히겠다는 입장이다.
송익준 기자 igjunbabo@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코로나19 뚫고 외국인 선수 입국완료
  2. [포토 &] 하늘에서 호빵이 내려와
  3. 법정법인화 전환부터 체육진흥 연구용까지…민선 대전체육회 '분주'
  4. [날씨] 충남 출근길 눈 조심하세요
  5. 대전하나시티즌 2021시즌 전력강화 어디까지 왔나?
  1. '남성은 숙직, 여성은 재택' 대전 여성 재택숙직제 '갑론을박'
  2. [영상]지옥훈련의 시작! 어서와 거제는 처음이지? 대전하나시티즌의 거제 전지훈련
  3.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조합설립 총회 완료… 사업 본격화
  4. [중도시평] 싱어게인 ‘30호’ 그리고 배재대
  5. 포항시, 포항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