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野 2월 임시국회 합의…충청 세종의사당 전력투구 시급

與野 2월 임시국회 합의…충청 세종의사당 전력투구 시급

다음달 1일 개회식 4일부터 대정부 질문 돌입
2월 공청회→국회법 개정안 처리 군불때야
우상호 "국회이전 西여의도 고도제한 해제"

  • 승인 2021-01-19 14:10
  • 강제일 기자강제일 기자
PCM20201028000181990_P4
여야가 19일 2월 임시국회 일정에 합의한 가운데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한 충청 정치권의 전력투구가 시급하다.

더불어민주당 김영진·국민의힘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국회 회동에서 1일 개회식, 2∼3일 교섭단체 대표 연설을 진행하는 등의 임시국회 세부 일정에 합의했다.

대정부질문은 4일과 5일, 8일에 열린다. 4일에는 정치·외교·통일·안보, 5일은 경제, 8일은 교육·사회·문화 분야 대상이다. 법안소위 등 상임위원회 활동기한은 2월 9일부터 25일까지이고, 안건 처리를 위한 본회의는 26일에 열기로 했다.

충청권으로선 2월 임시국회에서 이른바 '세종의사당법'인 국회법 개정안 통과가 급선무다. 이 법안은 21대 국회 개원 이후 더불어민주당 홍성국 의원(세종갑)이 대표발의 했으며 현재 운영위에서 계류 중이다. 지난해 정기국회에서 운영개선소위에서 잠시 논의된 바 있지만 국민의힘 측에서 추가 논의가 필요하다는 통과되지 못했다. 다만 2월 중으로 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하기로 의견을 모은 바 있다.

국회법 개정안 처리는 공청회 날짜가 확정되고 개최 이후 본격화 될 것으로 보이는데 이와 별도로 임시국회가 열리면 소관 상임위인 운영위에서 충청권 의원들의 군불 때기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높다.

국회법 처리 골든 타임을 앞두고 최근 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한 정치권 논의가 활발하게 진행되는 것은 고무적이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얼마 전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올해)상반기 안에 법제도를 완성하고 올해 안에 설계를 발표할 수 있도록 계획을 갖고 있다"며 구체적인 타임 테이블을 제시한 바 있다. 그는 "행정부와 입법부가 지리적 거리에 따른 비효율성을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 또 경제와 권력 모두가 수도권에 집중된 것을 어떻게 분산시킬 것인가 두 측면에서 봐야 한다"며 "지난해 기준 전 국토 11.8%에 불과한 수도권 인구가 50%가 넘어서 지방소멸이 다가오고 있다"며 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한 당위성을 강조했다.

박 의장이 밝힌 상반기 내 법제도 완성을 위해선 2월 임시국회에서부터 충청 여야가 국회법 개정안 처리를 위한 강공 드라이브를 걸어야 한다는 지적이다.

여권 내 분위기도 좋다.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도전하는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의원(서대문갑)이 국회 세종시 이전 추진을 띄우고 나섰다.

우 의원은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화회견을 열고 서울 여의도를 글로벌 금융 중심도시로 육성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하면서 "국회 세종시 이전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국회가 세종시로 이전하게 될 경우, 국회 이전으로 비워지는 자리를 '금융경제'로 채울 것"이라며 "여의도의 고도제한을 해제하고 이미 형성되어 있는 동여의도의 금융인프라를 서여의도로 확대하겠다"고 설명했다.

우 의원의 이같은 구상은 얼마 전 민주당 행정수도완성추진단이 11개 상임위 우선 세종시 이전을 골자로 한 세종의사당 설치를 공식화 하면서 여의도를 홍콩을 대체할 동북아 금융 허브 도시로 육성하겠다는 전략과 일맥상통하는 것이다.
서울=강제일 기자 kangjeil@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73개 회원종목단체 회장 선출
  2. 대전전통나래관 무형문화전수학교 수강생 모집
  3. [영상]살빼고 복귀한 대전하나시티즌 공격수 바이오의 첫 연습훈련
  4. 대전경찰, 시장서 가방 통째로 들고 달아난 피의자 검거
  5. 국립대전현충원, 3월 현충인물에 '홍준옥 애국지사'
  1. [영상] '한화이글스' 스프링 캠프 마지막 날의 소소한 에피소드
  2. [날씨] 도로 살얼음 주의하세요
  3. [날씨] 아침엔 추워요… 일교차 매우 커
  4. 대전 올 첫 분양 한신더휴 리저브 '출격'
  5. 대전권 사립대 정원모집 감소… 상당수 대학 100~200명 미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