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인물] 이영임 제36대 강경읍장

[새인물] 이영임 제36대 강경읍장

근대 역사문화관광 중심지 도약 위해 ‘최선’
“현장중심 꼼꼼한 행정 펼쳐 나가겠다” 다짐

  • 승인 2021-01-20 00:32
  • 수정 2021-01-20 08:47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이영임 강경읍장 사진
“근대역사문화의 보고(寶庫)인 강경읍이 근대시대를 중심으로 한 다양한 역사·문화 체험 학습 기회제공은 물론 충남의 근대 역사문화관광의 중심지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지난 11일자 논산시 인사에서 제36대 강경읍장으로 부임한 이영임 읍장(사진)의 취임일성이다.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강경읍 두 번째 여성읍장인 이 읍장은 “역사적으로 의미가 큰 지역이고, 앞으로 해야 할 일이 많아 부담감은 크지만, 강경읍민들과 잘 협의해 현재 추진 중인 다양한 사업들이 잘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부임 소감을 밝혔다.

또 “그동안 성실하게 정직하게 공직생활을 해온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 원로, 사회단체, 주민들과 함께 손을 맞잡고 지역민들이 피부로 와닿을 수 있도록 현장 중심의 꼼꼼한 행정을 펼쳐 나가겠다”는 이 읍장은 “여성 읍장으로서 자부심을 가지고 여성의 섬세함과 따뜻함을 내세워 사회적 약자를 보듬고 소통과 화합으로 소외되는 읍민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읍정을 수행하겠다”고 포부를 피력했다.

1991년 8월 공직에 입문한 후 가야곡면 근무를 시작으로 연무읍 사회계장, 서비스연계팀장, 사회복지과 보육팀장, 의료자활팀장, 희망복지지원팀장, 사회복지과장, 주민생활지원과장 등을 두루 역임한 이 읍장은 온화한 성품의 소유자로 대내·외로부터 호평받고 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연습경기 8-0 완승…강경학 첫 홈런
  2. 대흥영화사 소제스튜디오 ‘일년만’, “대전시민 참여공간 만들어요”
  3. [포토 &] 옴마야, 꽃이 피었네
  4. 3천명 찾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이색 응원문화 꿈틀…몸짓·박수로 표출
  5. 이민성 감독, 연패로 이어가지 않도록 준비할 것
  1. '무실점에 14득점' 달라진 한화이글스, 연습경기 쾌조
  2. 대전하나시티즌 홈개막전 부산에 1-2패
  3. [코로나19] 6일 0시 기준 백신접종자 29만6380명…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언제쯤
  4. [영상] 이글스TV 뒤집어 놓은 샤론박 '박지영' 아나운서의 야구 중계 후기
  5. 국회 세종의사당, 세종 발전 촉매제 될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