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소방서 긴급차량 교통신호시스템 운영

충주소방서 긴급차량 교통신호시스템 운영

- '현장 출동시간 단축''골든타임 확보'

  • 승인 2021-01-22 11:41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교통신호시스템2
충주소방서는 22일 "그간 긴급차량 교통 신호시스템 운영결과 현장출동시간 단축에 기여했다"고 아래와 같이 밝혔다.

매년 화재 등 재난현장의 출동환경은 악화되었고 출동차량의 지연도착은 곧 인명 및 재산피해를 증가시키는 주 요인이 되었다.

이것을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2020년 긴급차량 우선 교통신호시스템이 도입되어 유관기관(시청, 충주경찰서)과 함께 약 6개월간 운영실시 했다.

충주시의 신호제어구간은 충주시내 주요 통행로 5개구간으로 ▲ 금봉대로 구간(금곡사거리 ~ 금봉사거리, 약3.5km) ▲ 국원대로 구간(금릉초사거리 ~ 호암사거리, 약4.4km) ▲ 계명대로 구간(통계청사거리 ~ 롯데마트삼거리, 약3km) ▲ 충원대로 구간(공단앞삼거리 ~ 건국대사거리, 약4.3km) ▲ 갱고개로 구간(신연수사거리 ~ 동촌사거리, 약1.5km) 등 이다.

운영 기간 중 화재 91건, 구조 1846건, 구급 7220건 발생 했으며, 출동시간 분석결과 화재출동 시 약 3분30초 단축되었고, 구조구급출동 시 약 4분21초 단축되는 결과가 나왔다.

이 결과는 5분 이내 현장도착율 향상을 통한 골든타임을 확보에 기여 할 것이며, 신속한 현장출동을 요구하는 도민의 기대수준을 만족시키고 화재로 인한 재산피해 경감 및 응급환자 소생률 향상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충주소방서(이정구 서장)은 "자동신호제어시스템 도입 등 운영방법 개선과 신호제어 구간 확대를 통하여 현재 제어시스템 운영 보다 좋은 체계를 구축하고자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여자배구]KGC인삼공사 플레이오프 불씨 되살려
  2. 출동했더니 코로나19 의심환자?… 구급대원 공백 우려
  3. [일문일답]최원호 퓨처스 감독 "신인에게 프로선수 연습 루틴 주력"
  4. 대전시립박물관, 상설전시실 새단장...개관 이후 첫 리모델링
  5. [문화] 평등하고 자율적인 '객체들의 민주주의'를 위하여
  1.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홈 개막전 미디어데이, 화기애매(?)했던 뒷이야기
  2. 경찰, '코로나19 백신 가짜뉴스' 집중단속
  3. [일문일답]수베로 한화 감독 "선수들 필드에서 적극적 플레이 인상적"
  4. [속보] 대전 코로나19 백신 접종자 20대 사망
  5. 대덕특구 과기계 도덕적 해이 심각… 성비위·횡령 등 잇달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