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 대전시당 "중기부 대체기관 논의과정, 대전사람 낯뜨겁게 하고 있다"

국힘 대전시당 "중기부 대체기관 논의과정, 대전사람 낯뜨겁게 하고 있다"

  • 승인 2021-01-24 10:51
  • 수정 2021-01-24 10:56
  • 이현제 기자이현제 기자
clip20210124105023
국민의힘 대전시당이 중기부 이전에 따른 일부 대체기관이 거론되고 있는 상황에 시민을 속이지 말라며 주장하고 나섰다.

국민의힘 대전시당 홍정민 수석대변인은 24일 논평을 통해, "떠나는 중기부를 대신에 대전에 이전하는 공공기관을 놓고 숫자놀음이 시작됐다"며 "중기부 근무 인원과 비교해 기상청 등 3개 기관 인원이 상회한다고 하지만 이런 인식이 대전을 어렵게 만드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홍정민 대변인은 "근무 인원이 비슷하다고 대전에 미치는 시너지와 영향까지 비슷하리라 판단하는 듯 보인다"며 "과학 인프라가 경쟁력인 과학도시 대전에서 중기부가 해온 역할은 기상청과 에너지나 임업 관련 기관과는 다르다"고 선을 그었다. 이어, "총리가 배려해서 그나마 이 정도도 다행이라는 허 시장의 입장은 대전시민으로서 낯이 뜨거워지기까지 한다"고 비판했다.

홍 대변인은 "과학적인 근거를 만들고 제시해 대전발전을 함께 이끌어 갈 기관을 받아내야 한다"면서 "얼렁뚱땅 시민을 속이고 자화자찬으로 끝내지 말고, 대전의 백년대계를 함께 할 의미 있는 결정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현제 기자 guswp3@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연습경기 8-0 완승…강경학 첫 홈런
  2. 대흥영화사 소제스튜디오 ‘일년만’, “대전시민 참여공간 만들어요”
  3. [포토 &] 옴마야, 꽃이 피었네
  4. 3천명 찾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이색 응원문화 꿈틀…몸짓·박수로 표출
  5. 이민성 감독, 연패로 이어가지 않도록 준비할 것
  1. '무실점에 14득점' 달라진 한화이글스, 연습경기 쾌조
  2. 대전하나시티즌 홈개막전 부산에 1-2패
  3. [코로나19] 6일 0시 기준 백신접종자 29만6380명…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언제쯤
  4. 국회 세종의사당, 세종 발전 촉매제 될까
  5. [영상] 이글스TV 뒤집어 놓은 샤론박 '박지영' 아나운서의 야구 중계 후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