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2차 신인드래프트 26일 개최... 한화 이글스 차세대 주인공은 누구?

프로야구 2차 신인드래프트 26일 개최... 한화 이글스 차세대 주인공은 누구?

  • 승인 2019-08-25 11:04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PYH2018091015620001300_P4
2018년 KBO 신인드래프트 모습[사진=연합뉴스 제공]
한국 프로야구 미래를 이끌어갈 차세대 주인공들의 얼굴들이 공개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6일 오후 2시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2020 KBO 2차 신인드래프트를 개최한다.

올해 신인 드래프트 대상자는 고등학교 졸업 예정자 794명, 대학교 졸업 예정자 276명, 해외 아마와 프로 출신 등 기타 선수 8명으로 총 1078명이다.

신인드래프트는 1라운드부터 10라운드까지 진행된다. 라운드별 1명 모두 100명의 선수가 KBO 리그 유니폼을 입게 된다.

지명은 2018년 팀 순위 역순인 NC 다이노스-kt wiz-LG 트윈스-롯데 자이언츠-삼성 라이온즈-KIA 타이거즈-키움 히어로즈-한화 이글스-두산 베어스-SK 와이번스 순이다.

한화 이글스는 지난해 변우혁·노시환·유장혁 등 특급 야수를 선택한 만큼 올해는 투수 보강에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다. 또 외야 보강에도 힘을 쏟을 것으로 보인다.
박병주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2.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3. 한화이글스, 사회공헌까지 '레전드' 김태균 52번 영구결번 화답
  4.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5.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1.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현장설명회… 건설사 8곳 참여
  2. 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노선 놓고 '공방'
  3. [코로나 19] 대전, 17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원도심 인구유출'은 이젠 옛말… 대전 유일하게 동구 순유입 반면 순유출 서구가 가장 많아
  5. 3주기 대학기본역량평가 제출 앞 대전권 대학 분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