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백만 돌파한 유승준 작심발언, 국내 유투버들 반응은?

2백만 돌파한 유승준 작심발언, 국내 유투버들 반응은?

  • 승인 2020-12-25 21:34
  • 수정 2021-05-01 00:15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스티브유
유튜브 Yoo Seung Jun OFFICIAL 화면 캡처
가수 유승준(스티브 유)의 작심발언 유튜브 영상이 조회수 200만회를 넘긴 가운데 유 씨의 주장을 반박하는 유튜버들의 반박 영상 역시 네티즌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유승준은 지난 19일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병역 기피 논란으로 국내 입국이 십 수년째 막혀버린 사안에 대해 울분을 토하며 작심발언을 쏟아냈다. 

유 씨는 더불어민주당 김병주 의원이 발의한 발의한 국적 변경을 통한 병역 기피자의 입국을 제한하는 다섯 가지 법안 일명 ‘유승준 방지5법(국제법·출입국관리법·재외동포법·국가공무원법·지방공무원법)을 맹비난하며 “국민의 세금으로 일하는 정치인이 그렇게 할 일이 없냐? 제가 무슨 정치범이냐, 공곡의 적 이냐, 뭐가 무서워서 나라가 개인의 입국을 막으려고 난리 법석이냐”며 “국민의 분노를 한 연예인에게 뒤집어씌우려 하느냐, 저를 보면 대한민국 젊은 청년들의 사기를 떨어트리는 인물로 보이냐, 자신을 보면 속이 뒤집어 지느냐, 나라 배신한 비겁한 사람으로 보이냐”고 반박뱄다. 그는 40분에 달하는 영상 대부분이 19년 가까이 국내 입국을 법으로 막고 있는 국내 정치권과 사회 분위기를 원망하는 내용이다.

유 씨의 발언에 대한 국내 유명 유튜버들도 즉각 반응을 나타냈다. 정치 이슈에 대한 날카로운 논평으로 38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빨간아재는 유 씨의 주장을 6가지로 정리하며 “단순하게 생각하면 화풀이로 볼 수 도 있고 극우 유튜버로 활동을 하려고 하려는 노림수일 수도 있다”며 “국내 극우 인사와의 접촉이 있을 수 도 있다. 정권이 바뀔 때를 대비해 보수 정치권의 의탁하며 훗날을 도모하려는 의도 아닌가”라며 의문을 제기했다. 해당 영상은 조회수 42만회를 기록했다. 

현직 변호사로 전문 법률 지식을 공유하고 있는 유튜버 ‘아는 변호사’는 “유승준은 대한민국 국민이 아니며 국민세금을 논할 입장은 아니다. 국가가 개인에 대해 난리법석을 떨었다고 하는데 난리법석의 원인은 스티브 유 본인”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 당국에서 입국을 막은 사안은 국가가 누군가를 미워해서 하는 행동이 아닌 국가시스템이 움직인 것이다. 조두순의 범죄 행위에 대해 국가가 벌을 주는 것과 같은 시스템”이라고 주장했다. 해당 영상은 26만회를 기록했다. 

시유튜버 시사건건은 역시 유 씨의 의견에 반박했다. 시사건건은 “유승준의 분노는 유 씨 자신의 심어준 결과”라 주장하며 “자신에 대한 중요한 이야기를 하는데 중간에 광고가 많다. 영상에 오타도 많고 편집도 못했다. 편집자의 능력이 없다. 손절하라”고 촉구했다. 해당 영상은 18만회를 기록하고 있다. 

유 씨의 입장을 옹호하는 유튜버도 일부 있었으나 병역기피라는 중대 사안에 대한 문제가 걸린 탓에 눈에 띄는 영상은 극히 적었다. 

한편 유승준의 작심발언 영상은 공개 5일 만에 2,024,676회를 기록했다. 

금상지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LG 상대 2-11 패…선발 킹험 사사구 이은 피홈런
  2. 부처님오신날 앞두고 봉축법요식 “희망과 치유의 연등을 밝힙니다”
  3. 대전하나시티즌 부산 제압하고 리그 선두 탈환 나선다
  4. 대전 현직경찰 성폭행 혐의로 입건… 직무 배제 상태
  5. [NIE 교육] 연무고 학생들 "제가 기자가 된 것 같아요"
  1. 엉뚱한 환자가 코로나19 백신 맞았다
  2. [오늘과 내일] 국민의힘, 국회 세종의사당 결판내자
  3. 건강식품 구전녹용, 가격 인상 전 ‘마지막 찬스’ 이벤트 실시
  4. 광양시-포스코 리튬솔루션, 대규모 투자협약
  5. 대전 동구 성남동 3구역 시공권 경쟁 본격화… 13일 현장설명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