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창조경제센터 지원기업 '플라즈맵' 내년 상장 앞 시장 호평

대전창조경제센터 지원기업 '플라즈맵' 내년 상장 앞 시장 호평

'플라즈맵' 예비 기술상장특례 기술평가서 A등급 획득
2015년부터 지원… 작년 중기부 예비유니콘 기업 선정도

  • 승인 2021-04-11 15:07
  • 신문게재 2021-04-12 6면
  • 임효인 기자임효인 기자
222
플라즈맵 임유봉 대표와 의료기기 멸균기기 스터링크.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가 지원하는 기업이 내년 상장을 앞두고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우수 창업기업을 보육하기 위한 지원이 가시적 성과를 드러내면서 지원사 중 첫 상장사 탄생에 관심이 모아진다.

11일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혁신센터)에 따르면 센터가 지원하고 있는 주식회사 플라즈맵이 전문평가기관 나이스디엔비를 통해 진행된 예비 기술상장특례 기술평가에서 A등급을 획득했다.

내년 코스닥 상장을 앞둔 플라즈맵은 기업이 가진 기술력을 바탕으로 특례상장을 추진 중이다. 전문평가기관 2개사의 기술평가 등급에 따라 상장 예비심사 청구가 가능한데 그에 앞서 실시한 예비평가에서 좋은 평가를 받은 것이다. 올 하반기 본 기술평가를 받을 예정이다.

플라즈맵은 이번 예비기술평가에서 주요 상품인 스터링크와 액티링크에 대한 기술력을 입증했다. 스터링크는 Medi-DSP 기술이 적용된 초고속 저온 멸균기로 49개 국에 수출된 상품이다. 액티링크는 플라즈마를 이용한 생물학적 재생·활성기술인 Bio-RAP 기술을 적용한 표면처리기로, 99초 만에 기존 제품 대비 표면 불순물을 절반 이상으로 제거해 전 세계에서 가장 깨끗한 임플란트 표면을 만들었다는 강점을 갖고 있다. 지난해 진공학회에서도 발표된 이 기술은 유기물을 제거하고 친수성을 향상시켜 골 유착 수준을 증가시킨다. 초기 임플란트 식립 실패를 줄이고 빠른 골 융합을 유도하는 기술이다.

플라즈맵은 2015년 KAIST 실험실에서 탄생해 혁신센터 드림벤처스타 2기·글로벌 액셀러레이팅 지원사업·대전벤처스타 데모데이 등을 통해 기술개발과 투자유치를 지원받았다. 지난해엔 중소벤처기업부 예비유니콘기업으로도 선정됐다.

플래즈맵은 그동안 여러 스타트업 중에서도 초고속 성장을 이룬 기업으로 꼽힌다. 학교 연구실에서 나와 창업과 투자·기술개발이 원활하게 진행됐다. 혁신센터는 앞으로도 기업에 필요한 단계별 지원을 지속할 예정이다.

김정수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장은 "혁신 과학기술 기반 스타트업은 성장해 나가는 데 있어 플랫폼 비즈니스 창업기업보다 그 속도가 다소 늦고 경직성이 있는데 플라즈맵 임유봉 대표의 기업가 정신은 창업 이후 과감하고 유연하게 비즈니스 모델 변경을 선택하며 기업의 성장 가능성을 높여 왔다"며 "수준 높은 혁신기술과 우수한 팀워크 그리고 CEO의 기업가 정신의 삼박자를 모두 갖춘 플라즈맵은 유니콘을 넘어 테라콘으로 도약할 준비가 돼 있는 기업이다. 대전에서 톱클래스 글로벌 기업 탄생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효인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2.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3. 한화이글스, 사회공헌까지 '레전드' 김태균 52번 영구결번 화답
  4.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5.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1.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현장설명회… 건설사 8곳 참여
  2. 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노선 놓고 '공방'
  3. [코로나 19] 대전, 17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원도심 인구유출'은 이젠 옛말… 대전 유일하게 동구 순유입 반면 순유출 서구가 가장 많아
  5. 3주기 대학기본역량평가 제출 앞 대전권 대학 분주

실시간 주요뉴스